카라, 11월 완전체 컴백 확정..'탈퇴' 니콜·강지영까지 [공식]

황미현 기자 입력 2022. 9. 19. 07:50 수정 2022. 9. 19. 09:3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그룹 카라(KARA)가 오는 11월 완전체로 컴백한다.

연예 기획사 RBW(알비더블유)는 19일 "카라가 오는 11월 데뷔 15주년 기념 앨범을 발표한다"며 "오랜만에 다시 모여 선보이는 15주년 기념 앨범인 만큼 카라 멤버들이 팬들에게 선물하고 싶은 마음을 최대한 표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데뷔 15주년을 맞이해 오는 11월 완전체 컴백을 확정한 카라는 완성도 높은 음악으로 팬들 앞에 서기 위해 본격적인 앨범 작업에 돌입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카라, RBW 제공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카라(KARA)가 오는 11월 완전체로 컴백한다.

연예 기획사 RBW(알비더블유)는 19일 "카라가 오는 11월 데뷔 15주년 기념 앨범을 발표한다"며 "오랜만에 다시 모여 선보이는 15주년 기념 앨범인 만큼 카라 멤버들이 팬들에게 선물하고 싶은 마음을 최대한 표현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카라의 완전체 앨범은 지난 2015년 5월 발표한 미니 7집 '인 러브'(In Love) 이후 7년 만이다. 더욱이 박규리, 한승연, 허영지는 물론, 2014년 탈퇴했던 니콜과 강지영까지 합류하여 5명의 멤버가 모두 함께하는 완전체 앨범으로 더욱 의미가 크다.

카라의 15주년 기념 앨범은 카라의 원 소속사 DSP미디어를 인수한 RBW에서 발매된다. 멤버들은 오랜 시간 한결같은 마음으로 사랑과 응원을 보내준 팬들을 위해 준비한 앨범인 만큼, 축제처럼 행복하고 밝은 에너지로 가득 찬 앨범으로 팬들과 함께 즐기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카라는 이번 데뷔 15주년 앨범 발매와 동시에 다양한 방송 출연도 예정하고 있어 더욱더 기대감이 증폭되고 있다.

2007년 정규 1집 'Bloooooming'으로 데뷔한 카라는 '루팡'(Lupin), '스텝'(STEP), '미스터', '프리티 걸'(Pretty Girl), '허니'(Honey). '맘마미아', '점핑'(Jumping), '워너'(Wanna) 등 발표하는 곡마다 히트를 기록하며 '2세대 대표 걸그룹'으로 대중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일본 오리콘 차트에서 높은 음반 판매량을 기록하고 걸그룹 최초 도쿄돔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글로벌한 인기를 얻었다.

데뷔 15주년을 맞이해 오는 11월 완전체 컴백을 확정한 카라는 완성도 높은 음악으로 팬들 앞에 서기 위해 본격적인 앨범 작업에 돌입한다.

hmh1@@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