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윤진이, 10월22일 결혼..예비신랑은 '금융권 인재'

이다원 기자 입력 2022. 8. 25. 15:42 수정 2022. 8. 25. 15:5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배우 윤진이, 사진제공| 매니지먼트 레드우즈



배우 윤진이가 ‘품절녀’ 대열에 합류한다.

25일 ‘스포츠경향’ 취재 결과 윤진이가 10월22일 비연예인 남자친구와 모처에서 결혼식을 치른다. 현재 예식 준비단계이며, 자세한 사항은 예비부부가 조율 중이다.

윤진이의 예비신랑은 4살 연상의 비연예인으로 금융권에 종사하는 인재다. 두 사람은 1년여 열애 끝에 웨딩마치를 울린다. 서로 진중하게 미래를 그려오다, 신뢰를 갖고 결혼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 양측은 상견례를 마치고 결혼식 관련 사항을 조율 중이다.

1990년생인 윤진이는 올해 32살이다. 2012년 SBS 드라마 ‘신사의 품격’으로 데뷔, 임메아리 역으로 통통 튀는 매력을 발산하며 이름을 알렸다. 이후 ‘연애의 발견’ ‘가화만사성’ ‘하나뿐인 내편’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입지를 다져왔다. 최근엔 인기리에 종영한 KBS2 주말극 ‘신사와 아가씨’에서 부잣집 철부지 딸 ‘이세련’으로 분해 재미와 웃음을 안겼다.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

< 저작권자(c)스포츠경향.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