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및 라리가 대상 축구 승무패 41회차 발매 [토토투데이]

토토팀 입력 2022. 8. 18. 12:0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토토코리아가 오는 8월 20일부터 22일까지 열리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8경기 및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이하 라리가) 6경기 등 총 14경기를 대상으로 하는 축구토토 승무패 41회차 게임을 발매한다고 18일 밝혔다.

이와 관련해 스포츠토토코리아는 "이번 축구토토 승무패 41회차 게임에는 EPL 및 라리가 강팀들의 경기가 대거 포함됐다"며 "관전의 재미와 함께 적중의 기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이번 승무패 게임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점점 뜨거워지는 해외축구를 대상으로 축구토토 승무패가 이번 주 축구팬들을 찾아갑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토토코리아가 오는 8월 20일부터 22일까지 열리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8경기 및 스페인 프리메라리가(이하 라리가) 6경기 등 총 14경기를 대상으로 하는 축구토토 승무패 41회차 게임을 발매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회차는 18일 오전 8시부터 전국 스포츠토토 판매점 및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 베트맨을 통해 구매할 수 있으며, 발매 마감은 20일 오후 8시20분이다.

EPL은 이번 주말 3번째 라운드에 돌입한다. 시즌 개막 후 두 경기를 모두 승리로 장식한 팀은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와 아스널 단 두 팀에 불과하다. 시즌 초반이기 때문에 한 경기 결과에 따라 리그 순위 변동이 극심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상위권을 노리는 강팀들의 치열한 승점 쌓기가 이어질 전망이다.

토트넘은 이번 주 울버햄프턴을 만난다. 지난 첼시전에서 투헬 감독의 거친 압박 전술에 고전했던 손흥민이 시즌 첫 골을 다시 한 번 정조준 한다. 개막 이후 두 경기 연속 선발 출전했지만, 손흥민과 마찬가지로 1도움만을 기록한 울버햄프턴의 황희찬까지 이번 경기에 나선다면 '코리안 더비'가 성사될 수 있기 때문에 국내 축구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어 2연승으로 쾌조의 스타트를 보여주고 있는 아스널은 1승 1패의 본머스를 만난다. 초반부터 제주스가 뛰어난 활약을 선보이고 있는 아스널은 이번 경기까지 승리로 이끌 경우, 개막 후 3연승을 질주함과 동시에 단독 1위의 가능성까지 존재한다는 점에서 큰 기대감을 갖게 하고 있다.

이번 주 2라운드 경기를 펼치는 라리가에서도 레알마드리드, 바르셀로나, AT마드리드 등 전통의 강호들이 펼치는 경기가 이번 회차에 대거 포함됐다.

헤타페전에서 3-0의 완승을 거둔 AT마드리드가 이번에는 비야레알을 만난다. 지난 2021-22시즌 두 차례 맞붙어 모두 2-2 무승부를 기록한 양 팀은 이번 경기에서도 지난 시즌 못지 않은 치열한 승부를 다시 한 번 거듭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승격팀 알메리아와의 개막전에서 힘겹게 승점 3점을 챙긴 레알마드리드는 셀타비고 원정길에 오르고, 레반도프스키가 침묵하며 승점 1점 획득에만 성공한 바르셀로나도 레알소시에다드와 맞대결을 앞두고 있다.

이와 관련해 스포츠토토코리아는 "이번 축구토토 승무패 41회차 게임에는 EPL 및 라리가 강팀들의 경기가 대거 포함됐다"며 "관전의 재미와 함께 적중의 기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이번 승무패 게임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번 축구토토 승무패 41회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스포츠토토 홈페이지 및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 베트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사진=스포츠토토코리아 제공)

[뉴스엔 토토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