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랑수업' 김준수, 母도 우월하네..173cm 장신+화려한 미모 [별별TV]

윤성열 기자 입력 2022. 8. 17. 23:1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가수 김준수가 어머니의 젊은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결혼 전 지인의 소개로 카페에서 김준수 어머니를 처음 만났다는 아버지는 "첫 눈에 딱 봤을 때 '야, 내가 결혼을 하면 좋겠다' 속으로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VCR을 통해 김준수 어머니의 젊은 시절 사진이 공개됐다.

173cm 장신에 화려한 미모를 지닌 김준수 어머니의 젊은 시절 사진을 본 이승철은 "스타일이 엄청 나다. 요즘 분 같다"고 감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타뉴스 윤성열 기자]
/사진='신랑수업' 방송 화면
가수 김준수가 어머니의 젊은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 수업'에서는 아버지, 쌍둥이 형과 캠핑을 떠난 김준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준수의 아버지는 두 아들과 식사를 하며 자신의 러브스토리를 털어놨다. 결혼 전 지인의 소개로 카페에서 김준수 어머니를 처음 만났다는 아버지는 "첫 눈에 딱 봤을 때 '야, 내가 결혼을 하면 좋겠다' 속으로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아버지의 고백에 놀란 형 김준호는 "'이 여자가 내 여자다' 바로 느꼈나"라고 물었고, 아버지는 "어"라고 답했다. 이어 VCR을 통해 김준수 어머니의 젊은 시절 사진이 공개됐다. 173cm 장신에 화려한 미모를 지닌 김준수 어머니의 젊은 시절 사진을 본 이승철은 "스타일이 엄청 나다. 요즘 분 같다"고 감탄했다.

이에 김준수는 "저희 아버지 말을 빌려서 얘기하면, 어머니가 어딜 지나가면 거의 모든 분이 다 쳐다봤다고 하더라"며 "아빠는 그게 뿌듯했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또한 김준수 아버지는 결혼 전 어머니에게 "'나는 당신하고 결혼하면 아들이든 딸이든 2세는 정말 잘 낳을 것 같다'고 했다"고 프러포즈를 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수해 복구 현장서 포착된 배우..김혜수도 '칭찬'
'BTS 극찬' 임진모, 32세 뇌종양 子 사망에 '많이 못해줬는데..'
신지, '믿을 수 없는 일'..군살 증발 '42세 레깅스핏'
AOA 출신 초아, 수영복 입고 화끈한 휴가 즐기기
현아, 속옷만 입고 셀카를? 파격 노출 패션
프리지아, 이건 짝퉁 아니지? '5억 롤스로이스 샤넬' 명품ing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