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9시 17만2076명 확진..이틀째 17만명대 기록

조성준 기자 입력 2022. 8. 17. 21:3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17일 하루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최소 17만명 이상이 코로나19(COVID-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21시간 동안 전국 신규 확진자는 총 17만1807명이 나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5만5292명을 기록한 8일 서울 중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검사를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17일 하루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최소 17만명 이상이 코로나19(COVID-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21시간 동안 전국 신규 확진자는 총 17만1807명이 나왔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14만3308명보다는 3시간만에 2만8499명이 더 늘었다.

이는 전날 같은 시간대 17만5281명보다는 3474명 적지만 이틀 연속 17만명 대로 집계됐다. 지난주 10일 오후 9시 13만1329명보다는 4만478명 많은 수치다.

최근 1주일간 동시간대 확진자는 △10일 13만1518명 △11일 12만4845명 △12일 11만9071명 △13일 11만5713명 △14일 6만312명 △15일 8만1493명 △16일 17만5861명 △17일 17만1807명이다.

지역별로 서울 2만8357명, 경기 4만2366명, 인천 9160명 등 수도권에서 7만9883명(46.5%)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비수도권에서는 9만1924명(53.5%)이 나왔다.

경남 1만1631명, 경북 1만82명, 대구 9613명, 충남 8111명, 전북 6987명, 광주 6680명, 충북 6304명, 대전 6070명, 부산 5714명, 강원 5642명, 전남 7591명, 울산 4212명, 제주 1871명, 세종 1416명 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집계가 마감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아있는 만큼 18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많아질 전망이다.

[관련기사]☞ 정주리, 다자녀 청약으로 한강뷰+로열층 분양…호가 16억김미화, 전남편과 '외도·혼외자' 진실공방…"명예훼손으로 고소"신지, 김종민과 10월 깜짝 결혼식?…유튜브발 루머에 보인 반응이경규 여동생 "오빠가 월급 대신 결혼자금…고마웠다"유흥업소 출근하는 아이돌 연습생들…"서로 소개해준다"
조성준 기자 develop6@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