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제보] 삼성 세탁기 빨래중 또 폭발..굉음 내며 유리문 산산조각

김대호 입력 2022. 8. 16. 13:58 수정 2022. 8. 16. 17:0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산지 반년도 안된 삼성전자의 세탁기가 빨래를 하던 중 폭발해 세탁기의 유리문이 산산조각 나며 소비자를 다치게 하는 일이 발생했다.

앞서 지난달 13일 오전 11시 30분께 인천시 강화군의 단독주택 3층 가정집 다용도실에서 삼성전자가 생산한 드럼 세탁기가 폭발해 세탁기 유리문이 산산조각이 나고 세제를 넣는 윗부분이 파손됐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한달 전 인천에서도 유사 폭발 사고
세탁기 폭발 파편에 소비자 다리 다쳐
삼성 "구매자 무상 점검 서비스 제공"
폭발한 삼성 세탁기 제보자 A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대호 기자 = 산지 반년도 안된 삼성전자의 세탁기가 빨래를 하던 중 폭발해 세탁기의 유리문이 산산조각 나며 소비자를 다치게 하는 일이 발생했다.

앞서 1개월 전에도 삼성 세탁기가 폭발하는 등 인터넷에는 유사 사건의 재발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높다.

인천에 사는 A씨는 지난 11일 오전 11시쯤 아파트 다용도실에 들어가던 중 '쾅'하는 폭발음과 함께 세탁기의 유리문이 박살 나며 바닥과 공중으로 튀어나가 자신은 물론 바로 옆 거실 소파에 앉아있던 가족들이 공포에 떨었다고 밝혔다.

A씨는 세탁기 유리의 일부 파편이 다리에 박히는 상처를 입어 병원 치료까지 받았다.

그는 세탁기가 폭발 후에도 계속 돌아가 끄고 싶었지만, 혹시 더 큰 사고가 날까 두려워 건드리지 못하고 삼성전자 서비스센터에 연락을 취했으나 바로 올 수 없다는 답변을 들었다고 한다.

그는 어쩔 수 없이 119에 전화해 도움을 받았다. 소방관들이 와서 세탁기 전원을 차단해주고 기계에 이상이 없는지 확인 후 돌아갔다고 한다.

삼성 서비스센터에서는 사고 발생 1시간10분만에 도착해 폭발한 세탁기의 문짝을 교체해주려 했으나 A씨 요청으로 제품을 수거해 갔고 제품값을 환불해주었다.

삼성 서비스 관계자는 강화유리의 테이프 접착제가 떨어지면서 깨졌다면서 하청업체 잘못이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최근 국내에서 생산된 드럼세탁기 일부 제품에서 강화유리 이탈 현상이 발생한 바 있다. 현재는 생산 중인 제품에 문제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구매 대상 소비자에게 무상 점검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폭발한 세탁기 파편에 다친 다리 제보자 A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A씨는 "사고 당일 다용도실의 문을 열었더니 세탁기에서 '탁탁탁' 하며 이상한 소리가 나더니 갑자기 폭발했다. 삼성 서비스센터의 대응에 화가 많이 난다. 다리를 다쳤는데 영수증을 주면 치료비를 내주겠다고 한다. 그러나 회사에 알아봤더니 배상보험으로 처리하는 게 맞는다고 해서 그렇게 요구했더니 손해사정인을 보내겠다고 한 후 아무런 연락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세탁기가 폭발했는데 서비스센터 직원이 놀라지도 않는 모습에 더 놀랐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달 13일 오전 11시 30분께 인천시 강화군의 단독주택 3층 가정집 다용도실에서 삼성전자가 생산한 드럼 세탁기가 폭발해 세탁기 유리문이 산산조각이 나고 세제를 넣는 윗부분이 파손됐다.

당시 피해자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쾅' 소리가 나서 가 보니 세탁기 문이 떨어져 있고 유리가 산산조각이 나 있었다"며 "이불 패드는 이전에도 일주일에 한 번씩 빨았는데 이런 폭발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폭발한 삼성 세탁기 제보자 A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aeho@yna.co.kr

▶제보는 카톡 okjebo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