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까지 남부지방 중심 최대 150mm 비..중부지방엔 소나기

강한들 기자 입력 2022. 8. 16. 11:10 수정 2022. 8. 16. 17:0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충남 보령시 대천천 상류에 중장비가 투입돼 15일 전날 내린 집중호우로 유실된 제방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기상청은 정체전선이 이동하며 18일까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비를 뿌리겠다고 16일 예보했다.

16일 저녁까지는 경북권 남부·전북에, 17일 오후 3시까지는 전남·경남에, 18일 새벽까지는 제주에 비가 내리겠다. 경북권은 17일 새벽부터 오전 사이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전남 남해안, 경남 남해안 등에는 시간당 50㎜ 이상의 강한 비가 천둥·번개·돌풍과 함께 내릴 수 있다. 남부지방을 중심으로는 15㎧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부는 곳도 많겠다.

17일까지 지역별 예상 강수량은 전남 남해안, 경남권 해안, 제주에서 30~100㎜, 전남권, 경남 내륙에서 10~60㎜, 강원 영동·경북권 남부·경북 동해안 등에 5~20㎜ 등이다.

남해안 지역에는 최대 15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수 있다. 16일 밤에서 17일 새벽까지 기준, 제주도, 경남 남해안, 전남 남해안, 부산 등에는 호우 예비특보가 내려져 있다. 다만, 17일까지 덥고 습한 기류가 남쪽에서 유입되는 정도와 북서쪽에서 남쪽으로 이동하는 차고 건조한 공기의 남하 정도에 따라 강수 강도, 집중 구역, 강수량 등은 변할 가능성이 있다. 기상청은 “최신 기상 정보를 참고해달라”고 당부했다.

17일 중부지방은 가끔 구름 많겠으나, 그 밖의 지역은 대체로 흐리겠다. 18일에는 전국에 구름이 많겠다. 17일 오후부터 저녁 사이에는 대기가 습한 가운데, 낮 기온이 오르면서 경기 동부·강원 영서·충북 북부·경북 북부 내륙에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이들 지역에서 17일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은 5~30㎜다.

제주는 16일까지, 경북권 내륙에는 이날 비가 그친 이후로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내외로 올라 매우 무덥겠다.

강한들 기자 handle@kyunghyang.com

ⓒ 경향신문 & 경향닷컴(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