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솔로' 광수 향한 영숙의 프로포즈? "2년 전 이별 후 처음 좋아한 사람" 고백에 옥순 '싸늘'

태유나 입력 2022. 8. 16. 09:5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ENA PLAY, SBS PLUS 예능 '나는 SOLO(나는 솔로)'에서 절박한 최후의 고백이 터진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나는 SOLO'에서는 최종 선택 판도마저 바꿀 9기의 프러포즈가 공개된다.

'솔로나라 9번지' 로맨스 판도를 바꾸겠다는 각오마저 느껴지는 절박한 용기에 데프콘은 "대단한 사람이다. 다 내려놨다"고 분석해, 최후의 프러포즈가 최종 선택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관심이 치솟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ENA PLAY, SBS PLUS 예능 ‘나는 SOLO(나는 솔로)’에서 절박한 최후의 고백이 터진다.

'나는 솔로'/사진제공=ENA PLAY, SBS PLUS



오는 17일 방송되는 ‘나는 SOLO’에서는 최종 선택 판도마저 바꿀 9기의 프러포즈가 공개된다.

이날 ‘솔로나라 9번지’ 12인은 최종 선택에 앞서 자신의 솔직한 마음을 전달하는 마지막 프러포즈에 임한다. 여기서 한 주인공은 “마지막이 될 수 있으니 하고 싶은 말 다 하고 내려오겠다”며 진심 어린 마음을 털어놓는다. 애절한 프러포즈에 귀를 기울이던 솔로녀들은 “정말 눈물이 난다”며 울컥한 뒤 다 함께 박수를 보낸다. 급기야 정숙은 “왜 우리가 울컥하지? 너무 감동적이었다”라고 감탄한다.

3MC 역시 최후의 고백에 대해 ‘과몰입’한다. 이이경은 “대박이다!”라고 VCR에서 눈을 떼지 못하고, 송해나는 “앞에서 듣고 있으면 눈물 날 것 같다”고 ‘솔로나라 9번지’ 러브라인에 몰입하며 ‘입틀막’ 한다.

게다가 이 고백의 주인공은 “마지막이 될 수 있어서 부연 설명을 더 하고 내려가겠다”며 다시 한번 프러포즈를 한다. 이후 그는 제작진과의 속마음 인터뷰에서 “2년 전에 헤어진 후 좋아하는 사람이 없었다”며 연애 세포를 깨워준 상대에게 고마움을 전한다. ‘솔로나라 9번지’ 로맨스 판도를 바꾸겠다는 각오마저 느껴지는 절박한 용기에 데프콘은 “대단한 사람이다. 다 내려놨다”고 분석해, 최후의 프러포즈가 최종 선택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관심이 치솟는다.

지난 10일 방송된 ‘나는 SOLO’는 평균 3.8%(수도권 유료방송 기준 ENA PLAY·SBS PLUS 합산 수치)를 기록했으며 분당 최고 4.6%까지 치솟았다. 특히 ‘최고의 1분’은 광수와 영숙의 아침 조깅 장면이 차지했으며 ‘나는 SOLO'의 타깃 시청률인 '여성2549'에서도 3.6%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9기의 최종 선택 결과가 공개되는 ‘나는 SOLO’는 17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