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 시간당 최대 60mm 강한 비.."우산 꼭 챙겨야"

채태병 기자 입력 2022. 8. 14. 17:1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월요일인 내일(15일)은 수도권과 충청권 등을 중심으로 최대 시간당 60㎜에 달하는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14일 "북서쪽에서 접근하는 정체전선이 15~17일 남동쪽으로 이동하면서 전국에 강한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강원영서 10~60㎜ △강원영동·충청권·경북북부·울릉도·독도 5~40㎜ 등이다.

다만 지역에 따라 강수 강도와 강수량 등의 차이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지난 8일 비가 내리는 날씨 속 서울시민들이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는 모습. /사진=김휘선 기자


월요일인 내일(15일)은 수도권과 충청권 등을 중심으로 최대 시간당 60㎜에 달하는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기상청은 14일 "북서쪽에서 접근하는 정체전선이 15~17일 남동쪽으로 이동하면서 전국에 강한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강원영서 10~60㎜ △강원영동·충청권·경북북부·울릉도·독도 5~40㎜ 등이다.

비는 수도권에서 내리기 시작해 충청·경북권으로 확대된다. 다만 지역에 따라 강수 강도와 강수량 등의 차이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최저기온은 23~28℃, 최고기온은 29~35℃로 예상된다. 비가 그친 후에는 기온이 올라 습하고 무더운 날씨가 이어진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7℃ △인천 26℃ △춘천 25℃ △강릉 27℃ △대전 26℃ △대구 27℃ △전주 27℃ △광주 27℃ △부산 27℃ △제주 28℃다.

최고기온은 △서울 30℃ △인천 29℃ △춘천 30℃ △강릉 32℃ △대전 31℃ △대구 35℃ △전주 33℃ △광주 32℃ △부산 32℃ △제주 35℃로 예상된다.

강원 산간에는 순간풍속 시속 70㎞ 강풍이 부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순간풍속 55㎞ 이상의 강한 바람 부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당분간 서해상과 동해상에는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 치는 곳이 있으며 전 해상에 바다 안개가 짙게 껴 해상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관련기사]☞ 소녀시대 티파니도 '강심장' 피해자?…"'띨파니'라고 불러"이루안, 의절한 母 김부선 언급…"우리 엄마는 유명 배우" 왜?"천억 줘도 안 해" vs "생활에 필요"…홍성흔父子, 포경 수술 대립아이돌은 극한 직업?…하니, 무대 뒷이야기 "2주간 발에 감각 없어"임진모 "뇌종양으로 세상 떠난 아들, 그립지만 극복하는 중"
채태병 기자 ctb@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타임톡beta

이 뉴스에 대해 의견을 나눠보세요.
톡방 종료까지 00:00:00 남았습니다.

타임톡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