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O' 박재범, 소주 이어 부대찌개 사업도? "식당 차려도 되겠네" ('편스토랑') [Oh!쎈 리뷰]

연휘선 입력 2022. 8. 12. 23:5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가수 박재범이 사업 욕심을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약칭 편스토랑)'에서는 박재범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박재범은 "미국에서 제이지 레이블과 작업할 때 냈던 싱글 앨범 이름이 '소주'였다. 그때 선물로 소주를 돌렸는데 너무 좋아하더라. 그래서 전통주 느낌을 더해 만들게 됐다"라고 소주 사업 계기를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연휘선 기자]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가수 박재범이 사업 욕심을 드러냈다.

12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약칭 편스토랑)’에서는 박재범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편스토랑’의 메뉴는 ‘안주’였다. 이에 최근 ‘원소주’로 품절대란을 일으킨 소주 CEO 박재범이 스페셜 심사위원으로 합류한 것. 

박재범은 “미국에서 제이지 레이블과 작업할 때 냈던 싱글 앨범 이름이 ‘소주’였다. 그때 선물로 소주를 돌렸는데 너무 좋아하더라. 그래서 전통주 느낌을 더해 만들게 됐다”라고 소주 사업 계기를 밝혔다. 

또한 그는 새로 만든 회사의 주축 멤버인 댄스 크루 MVP의 세 멤버 곤조, 주니, 너리 원과 함께 출연했다. MVP 멤버들은 등장과 동시에 화려한 비보잉으로 ‘편스토랑’을 달궜다. 박재범 또한 MVP 멤버들과 함께 춤을 선보이며 환호를 자아냈다. 

시식은 블라인드로 치러졌다. 박재범은 MVP 멤버들과 함께 스페셜 평가단으로 참여했다. 박재범은 차예련의 한식토마토탕을 한입 맛보자 마자 감탄사를 내뱉는가 하면 “맛있다. 그런데 비쌀 것 같다”라며 사업가 마인드로 단가를 따지는 면모를 보이기도 했다. 

두 번째 메뉴는 보자마자 감탄사를 자아내는 박준금 표 떡볶이. 박재범은 떡과 고기를 오이절임에 한가득 싼 뒤 타코 먹듯 크게 베어물었다. 그는 “떡볶이랑 고기가 살짝 느끼할 수 있는데 오이가 잘 잡아준다. 오이가 신의 한 수다”라며 감탄했다. 이어 “가격 알려줄 수 있냐”라며 사업 욕심을 내기도 했다. 

세 번째는 류수영의 로제 부대찌개. 찌개의 등장에 박재범과 MVP 멤버들은 회식 분위기로 즐겼다. 박재범은 “이건 맛있을 수밖에 없다”라며 “라면 사리랑 같이 먹으니까 기가 막힌다. 트렌디하다. 힙하다”라며 감탄했다. 그는 “이건 좀 사기다. 여성 분들이 엄청, 엄청 좋아할 것 같다. 여기서 식당 차려도 될 것 같은데? 이거 2인분인가, 내가 팔면 1만 8천원. 이거 원재료 얼마, 마진이 얼마냐”라며 거듭 관심을 보였다. 

마지막 메뉴는 이찬원의 막창볶음. 마늘종에 마라, 토마토 소스를 넣어 차별화를 꾀한 맛이었다. 박재범은 “저는 솔직히 마라 안 좋아하는데 이건 맛있다”라며 입문자들도 먹을 만한 맛에 감탄했다. 또한 그는 “이건 진짜 소주 안주다”라며 그 맛을 인정했다. 

심사 결과 우승자는 류수영이었다. 아직도 인기 있는 로제에 부대찌개를 접목시켜 높은 점수를 받았다.

/ monamie@osen.co.kr

[사진] KBS 제공.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