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시드, 블록체인 게임 인프라 스타트업 '리스토' 프리 시리즈A 주도

양한나 입력 2022. 8. 12. 19:3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Hashed)는 인도의 블록체인 게임 인프라 스타트업 '리스토(Lysto)'의 프리 시리즈A 투자를 주도했다고 12일 밝혔다.

리스토는 이번 프리 시리즈A 투자 라운드를 통해 약 160억 원(1200만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Hashed)는 인도의 블록체인 게임 인프라 스타트업 '리스토(Lysto)'의 프리 시리즈A 투자를 주도했다고 12일 밝혔다. 

리스토는 이번 프리 시리즈A 투자 라운드를 통해 약 160억 원(1200만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다. 이번 투자 라운드는 해시드, 스퀘어 페그(Square Peg), 비넥스트(BEENEXT)가 공동으로 주도한 가운데 타이거 글로벌(Tiger Global), 배터 캐피털(Better Capital)이 투자사로 참여했다. 더불어 바라지 스리니바산(Balaji Srinivasan) 전 코인베이스 CTO(최고기술경영자), 폴 베라디타킷(Paul Veradittakit) 판테라 캐피털 파트너, 비니 반살(Binny Bansal) 플립카트 공동설립자, 바비 옹(Bobby Ong) 코인게코 공동 설립자 등이 엔젤투자자로 이름을 올렸다.

리스토는 '프루프 오브 플레이 프로토콜(proof of play protocol)'이라는 게임 인프라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이 프로토콜을 통해 이용자는 게임 기술, 플레이 수준 등과 관련 디지털화된 '자격 증명'을 획득하게 되고, 자신의 수준을 어디서든 쉽게 증명할 수 있게 된다. 

리스토 측은 "프루프 오브 플레이 프로토콜은 웹3는 물론 웹2 기반 게이머 모두에게 적합하다"라며 "기존 게임을 플레이하던 유저들도 자격증명을 할 수 있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프루프 오브 플레이 프로토콜은 현재 폴리곤(Polygon) 블록체인 네트워크에서 베타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를 시작으로 리스토는 솔라나(Solana), 이뮤터블엑스(Immutable X), 플로우(Flow) 등 대부분의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지원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양한나 블루밍비트 기자 sheep@bloomingbit.io 

<블록체인·가상자산(코인) 투자 정보 플랫폼(앱) '블루밍비트'에서 더 많은 소식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