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리치, 신규 캐릭터 4인방 '굿리치프렌즈' 첫선

전종헌 입력 2022. 8. 12. 18:03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 제공 = 굿리치]
통합보험관리 플랫폼 굿리치를 운영하는 리치앤코는 새로 단장한 브랜드 대표 얼굴을 12일 공개했다.

굿리치는 그동안 대표 캐릭터인 '올치'를 마케팅에 활용, '보험의 바른 이치'라는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알려왔다.

올치는 부와 지혜의 상징인 부엉이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캐릭터로, '보험에 관한 모든 고민을 해소한다'는 굿리치의 브랜드 이미지를 유쾌하게 풀어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번 리뉴얼을 통해 굿리치는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는 올치에 확장성을 높이는 한편, 새로운 페르소나들을 등장시킨 '굿리치프렌즈' 선보였다.

올치는 귀가 더 쫑긋해지고 눈이 더 커졌다. 고객의 말을 더욱 경청하고 고객의 애로 사항을 더욱 현명하게 살펴보겠다는 각오다.

굿리치프렌즈는 부엉이, 토끼, 하마, 오리를 형상화한 앙증맞은 동물 캐릭터 4인방으로, 보험 계획 수립부터 비교분석, 상담, 합리적 구매에 이르기까지 보험 관련 전 과정에 해결사로서 든든한 역할을 자처한다.

[전종헌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