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치승 관장, 착하게 사니 '연예인들의 현금 지원' 이어져..한효주·수영·성훈 '재난 지원금'

김수현 입력 2022. 8. 12. 17:4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헬스 트레이너 양치승 관장이 주변 연예인들의 도움을 받았다.

사진에는 '양치승의 공포의 외인구단'이라면서 진서연 주헌, 한효주, 수영, 성훈이 모은 '재난 지원금'이 담겼다.

특히 한효주와 진서연은 직접 양치승 헬스장을 찾아 그를 위로하며 특급 의리를 자랑했다.

이에 양치승의 지인인 연예인들은 모두들 현금을 모아 그의 체육관을 위한 위로금을 준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헬스 트레이너 양치승 관장이 주변 연예인들의 도움을 받았다.

양치승은 12일 자신의 SNS에 별다른 코멘트 없이 손을 모으는 이모티콘과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양치승의 공포의 외인구단'이라면서 진서연 주헌, 한효주, 수영, 성훈이 모은 '재난 지원금'이 담겼다.

특히 한효주와 진서연은 직접 양치승 헬스장을 찾아 그를 위로하며 특급 의리를 자랑했다.

앞서 양치승은 "지금 체육관 상황. 어릴 적 생각이 난다. 오늘 잠은 다 잤네"라며 처참한 체육관의 상태를 알렸다. 양치승이 운영 중인 강남구 논현동의 헬스장은 폭우로 인해 물바다가 됐고 체육관 입구 쪽은 이미 물로 흥건하고 운동기구가 위치한 안쪽까지 물이 흘러들어온 흔적이 보여 안타까움을 안겼다.

양치승은 전날 밤부터 이날 아침까지 밤새 체육관에 들이닥친 물을 제거했다고 밝히며 "그나마 펌프를 빌려와서 다행이다. 올여름 물놀이를 제대로 한다"라 우스갯소리를 했지만 상황은 심각했다.

이에 양치승의 지인인 연예인들은 모두들 현금을 모아 그의 체육관을 위한 위로금을 준비했다.

shyun@sportschosun.com

이민정, '♥이병헌'도 반할 눈부신 비주얼...일상이 '화보'
“오늘 파산”…아이비, 충격 고백 후 정신줄 가출
“‘가세연’, 김건모 재산 빼앗으려 했다”
이소라, 결국 아이 셋에 발목…오열하며 “내가 비겁”('돌싱글즈3')
촬영장에 괴한 침입해 모델 집단 성폭행..男스태프들도 피해 입어
“대낮에 도심 한복판서 국민MC 딸 유괴” 충격
이지훈♥아야네, 신혼인데 싸우지도 않나봐…꼭 끌어안고 꿀뚝뚝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