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고경표·김재영 로코 어떨까, 9월 첫방 (월수금화목토)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입력 2022. 8. 12. 09:3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박민영, 고경표, 김재영의 첫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그러면서 "시간이 어떻게 흘러갔는지 모를 정도로 몰입도 높은 대본리딩이었다"며 "배우들 모두 섬세한 캐릭터 분석으로 맞춤옷 열연을 펼쳐줬고 무엇보다 박민영, 고경표, 김재영이 연기 등 모든 합이 좋아 리딩 내내 즐거웠다. 사랑스러운 로코로 찾아뵐 것이니 '월수금화목토'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한다"고 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동아닷컴]
박민영, 고경표, 김재영의 첫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tvN 새 드라마 ‘월수금화목토’(연출 남성우 극본 하구담)는 완벽한 비혼을 위한 계약 결혼 마스터 최상은과 월수금 미스터리 장기 고객, 화목토 슈퍼스타 신규 고객이 펼치는 퐁당퐁당 격일 로맨스다. 박민영, 고경표, 김재영이 출연한다.

‘월수금화목토’ 제작진은 12일 출연진이 한자리에 모인 대본리딩 현장 사진과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대본리딩 현장에는 남성우 감독과 하구담 작가를 비롯해 박민영, 고경표, 김재영, 진경, 강형석, 박철민, 박경혜, 오륭 등이 참석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환한 미소로 대본리딩 현장에 들어선 박민영은 에너지 넘치는 모습으로 분위기를 주도한다. 대본리딩에 시작되자, 박민영은 외모, 능력, 매력을 탑재한 계약 결혼 마스터 ‘최상은’ 역에 동화된다. 계약 결혼 고객에 따라 뒤바뀌는 분위기는 물론 지적인 매력부터 사랑스러움, 반전 허당 매력까지 박민영 특유의 로맨틱 코미디가 기대감을 높인다.

고경표는 훤칠한 외모와 미스터리한 매력을 지닌 최상은의 월수금 장기고객 ‘정지호’ 역을 맡는다. 차분한 분위기로 베일에 싸인 정지호는 은근한 긴장감을 유발하다가도 예상치 못한 반전 매력을 뽐낼 예정. 제작진은 “대본리딩 현장에서도 여성 스태프들이 난리였다”고 전했다. 김재영은 슈퍼스타 화목토 신규고객 ‘강해진’ 역을 맡는다. 톱스타의 남다른 포스 뒤에 숨겨진 엉뚱하고 개구진 매력이 강해진 포인트다. 최상은 한정으로 귀여운 매력을 뽐낸다고.

제작진은 “박민영이 고경표, 김재영과 각각의 좋은 호흡을 보였다”며 “고경표와는 예의를 차린 절제된 로맨틱 코미디 호흡을, 김재영과는 서로 어디로 튈지 모르는 투닥거리는 호흡을 보였다. 이들의 삼각 로맨스가 더해지며 대본리딩은 유쾌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시간이 어떻게 흘러갔는지 모를 정도로 몰입도 높은 대본리딩이었다”며 “배우들 모두 섬세한 캐릭터 분석으로 맞춤옷 열연을 펼쳐줬고 무엇보다 박민영, 고경표, 김재영이 연기 등 모든 합이 좋아 리딩 내내 즐거웠다. 사랑스러운 로코로 찾아뵐 것이니 ‘월수금화목토’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한다”고 전했다.

‘월수금화목토’는 9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