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감독 데뷔작 '헌트'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관객수 21만 명

안유정 입력 2022. 8. 11. 09:0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이정재가 연출 및 주연을 맡은 영화 '헌트'가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했습니다.

오늘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헌트'는 개봉일인 전날 관객 21만여 명을 동원하며 '한산: 용의 출현'(12만5,000여 명)을 제치고 1위를 기록했습니다.

이정재의 연출 데뷔작 '헌트'는 서로를 조직 내 스파이로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의 이야기를 그린 첩보액션 영화입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이정재·정우성 23년 만에 스크린서 조우
영화 '헌트'.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배우 이정재가 연출 및 주연을 맡은 영화 ‘헌트’가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했습니다.

오늘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헌트'는 개봉일인 전날 관객 21만여 명을 동원하며 '한산: 용의 출현'(12만5,000여 명)을 제치고 1위를 기록했습니다. '헌트'는 오늘 오전 8시 현재 예매율에서도 32.2%(13만1,000여 장)로 '한산'(27.3%)을 제치고 선두를 달리고 있습니다.

이정재의 연출 데뷔작 '헌트'는 서로를 조직 내 스파이로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 분)와 김정도(정우성)의 이야기를 그린 첩보액션 영화입니다.

영화 '헌트'. /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제공.

이 영화는 이정재와 정우성이 '태양은 없다' 이후 23년 만에 조우한 작품으로 개봉 전부터 기대를 모았습니다.

또한 '헌트'는 제75회 칸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 공식 초청돼 월드 프리미어로 첫선을 보인 바 있습니다.

[안유정 디지털뉴스부 인턴기자 dbwjd5550@naver.com]

< Copyright ⓒ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