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D-2' ENHYPEN, 반항적 소년들의 과감한 새 미래

조연경 기자 입력 2022. 7. 2. 16:1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보이그룹 ENHYPEN이 새로운 미래를 그린다.

ENHYPEN(엔하이픈·정원 희승 제이 제이크 성훈 선우 니키)은 오는 4일 미니 3집 'MANIFESTO : DAY 1'을 발매한다. 정규 1집 리패키지 앨범 'DIMENSION : ANSWER' 이후 약 6개월 만에 컴백하는 이들은 지난달 15일부터 오늘까지 세 개 콘셉트의 다양한 티징 콘텐츠를 선보여 왔다.

'END HYPHEN, ENHYPEN'…미래 향한 새로운 연결


ENHYPEN은 지난달 컴백 소식과 함께 가장 먼저 2022 로고 트레일러를 공개했다. 영상은 'END HYPHEN, ENHYPEN'이라는 메시지를 앞세워 과거의 방식을 과감히 끊어 내고, 스스로의 의지대로 새로운 미래를 그려 나갈 일곱 멤버의 모습을 예고했다. 기성의 '선'과 '틀'을 재부팅함으로써 자신들만의 방식으로 '연결'의 의미를 확장한다는 포부가 담겼다. 실제 새 앨범의 타이틀곡 제목도 '하이픈(-)'이 빠진 'Future Perfect (Pass the MIC)'다.

ENHYPEN은 지금까지 보여 주었던 '무결점 칼군무'를 한 단계 업그레이드한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로 글로벌 팬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시카고 드릴 장르에 맞게 트렌디한 느낌을 살리면서도 고난도 테크닉이 더해진 완성도 높은 퍼포먼스를 보여 줄 계획.

이들의 퍼포먼스는 1일 업로드된 신곡의 첫 번째 뮤직비디오 티저를 통해 깜짝 공개됐다. 티저 영상에서 일곱 멤버는 수십 명의 댄서와 함께 군무를 소화했다. 멜로디 역시 지금까지의 ENHYPEN 노래 중 가장 강렬해 타이틀곡 무대와 뮤직비디오 본편에 대한 기대도 상당하다.

본 적 없는 강렬 콘셉트…반항기 가득한 일곱 소년


'MANIFESTO : DAY 1'은 어른들이 정의한 성공에 의구심을 품게 된 일곱 소년이 '더 이상 타인이 시키는 대로 살지 않고 스스로 답을 찾겠다'라고 결심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새로운 미래를 향한 당찬 첫 걸음을 앞둔 이들은 세 가지 콘셉트의 무드보드, 콘셉트 포토, 콘셉트 필름 등을 통해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강렬하면서도 반항기 가득한 모습을 유감없이 뽐냈다.

정형화되지 않은, 거친 '날것'의 모습과 소년미를 동시에 발산한 'D', 일상에서 만날 수 있는 친근한 모습과 결연한 표정으로 마이크를 든 일곱 소년의 모습을 담은 'J', 그리고 세상 속 규칙을 거부하고 능동적으로 삶을 살아 가고자 하는 소년들의 당찬 각오를 표현한 'M'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아우르는 ENHYPEN의 탁월한 콘셉트 소화력이 돋보인다.

작사·스토리 기획 등 앨범 전반 참여…음악적 성장 입증

오랜만에 팬들과 만나는 만큼 ENHYPEN은 새 앨범 준비를 위해 각고의 노력을 기울였다. 이들은 앨범 스토리 기획 단계에서부터 적극적으로 아이디어를 제시했고, 특히 'MANIFESTO : DAY 1 (ENGENE ver.)' 앨범 커버 디자인에도 직접 참여해 팬들의 각별한 호응을 얻고 있다.

ENHYPEN은 또한 타이틀곡 'Future Perfect (Pass the MIC)' 안무 창작에도 힘을 보탠 데 이어 멤버 제이크가 데뷔 후 처음으로 수록곡 'SHOUT OUT' 작사진에 이름을 올려 음악적 성장을 입증한다.

조연경 엔터뉴스팀 기자 cho.yeongyeong@jtbc.co.kr (콘텐트비즈니스본부)

CopyrightsⓒJTBC, All Rights Reserved.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