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선화, '술꾼도시여자들2→걸스인더케이지' 하반기 열일 행보

박아름 입력 2022. 7. 1. 14:4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한선화가 2022년에도 달린다.

한선화는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2', '첫 눈길', '왜 오수재인가', 영화 '걸스 인 더 케이지' 등에 출연,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꽉 찬 행보를 보여준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뉴스엔 박아름 기자]

배우 한선화가 2022년에도 달린다.

한선화는 드라마 '술꾼도시여자들2', '첫 눈길', '왜 오수재인가', 영화 '걸스 인 더 케이지' 등에 출연,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꽉 찬 행보를 보여준다.

한선화는 지난 2021년 화제를 불러온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술꾼도시여자들’에 이어 ‘술꾼도시여자들2’에 연달아 출연을 확정지었다. 지칠 줄 모르는 텐션으로 흥 가득한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하며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켰던 만큼 ‘술꾼도시여자들2’을 통해 또 한 번 선보일 사랑스런 매력에 기대가 모아진다.

또 한선화는 오는 7월 15일 방송을 앞둔 tvN 드라마 프로젝트 ‘오프닝(O'PENing)’ 일곱 번째 작품 ‘첫 눈길’로 3년 만에 단막극 나들이에 나선다. 남자친구 창섭(강길우 분)과 결혼을 앞둔 가장 평균의 여자 서진아로 분해 서슬 퍼런 연기부터 어딘가 헛헛해 보이면서도 애처로운 모습 등 섬세하면서도 다채로운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에 그치지 않고 SBS 금토드라마 ‘왜 오수재인가’에서 과거 겪은 성폭력과 교통사고 피해에서 벗어나지 못한 채 살아가는 강은서 역으로 특별 출연해 공허하게 텅 비어버린 눈동자로 하염없이 어딘가를 바라보는가 하면, 낯선 남자가 다가오자 소스라치게 놀라는 모습 등 짧은 모습들이지만 등장마다 미스터리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끌어 올리고 있다.

또한 한선화는 영화 ‘걸스 인 더 케이지’로 스크린까지 점령한다. 제2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에서 첫 선을 보이는 ‘걸스 인 더 케이지’는 여자 아이돌들의 격투 대회를 배경으로 펼쳐지는 이야기로 한선화는 ‘걸스 인 더 케이지’를 함께 기획한 박작가로 분해 털털한 성격에 기죽지 않고 할 말 다 하는 모습으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같이 한선화는 2022년 하반기 브라운관과 스크린뿐만 아니라 OTT까지 섭렵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칠 것을 예고했다. 특히 단막극부터 특별 출연까지 장르를 불문하고 열연을 펼치고 있어 하반기 보여줄 행보에 더욱 기대가 모인다. (사진=키이스트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