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스타 1차 투표 종료..저지-아쿠냐 주니어 올스타 직행

김재호 입력 2022. 7. 1. 09:4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메이저리그 올스타 1차 투표 결과 애런 저지(양키스) 로널드 아쿠냐 주니어(애틀란타)가 올스타에 직행했다.

MLB 사무국은 1일(한국시간) 1차 투표 집계 결과를 발표했다.

양 리그 각 포지션별로 상위 2명의 선수들이 최종 투표에 진출했다.

이와 동시에 양 리그 최다 득표 선수 두 명이 최종 투표없이 올스타 선발이 확정됐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메이저리그 올스타 1차 투표 결과 애런 저지(양키스) 로널드 아쿠냐 주니어(애틀란타)가 올스타에 직행했다.

MLB 사무국은 1일(한국시간) 1차 투표 집계 결과를 발표했다. 양 리그 각 포지션별로 상위 2명의 선수들이 최종 투표에 진출했다.

이와 동시에 양 리그 최다 득표 선수 두 명이 최종 투표없이 올스타 선발이 확정됐다. 이번 시즌부터 처음 도입된 제도다. 저지는 376만 2498표를 획득, 마이크 트라웃(에인절스) 등을 제치고 아메리칸리그 최다 득표의 영광을 안았다. 통산 네 번째 올스타.

저지는 올스타 최다 득표를 기록했다. 사진=ⓒAFPBBNews = News1
저지는 2008년 알렉스 로드리게스 이후 처음으로 올스타 투표에서 전체 1위를 차지한 양키스 선수가 됐으며 구단 역사상 여덟 번째로 팬투표로만 네 차례 올스타에 나간 선수로 기록됐다.

아쿠냐 주니어는 350만 3188표를 얻어 무키 벳츠(다저스)를 따돌리고 내셔널리그 전체 1위를 차지했다. 통산 세 번째 올스타 선발이며 2년 연속 내셔널리그 최다 득표를 기록했다. 2년 연속 리그 팬투표 1위를 기록한 것은 알버트 푸홀스(2009-10) 이후 처음이다.

최종 투표는 미국 동부시간 기준 7월 5일 정오(한국시간 6일 오전 1시)부터 시작해 8일 오후 2시(한국시간 9일 오전 3시)까지 나흘간 진행된다. 메이저리그와 30개 구단 공식 홈페이지, MLB앱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1차 투표 결과는 반영되지 않는다.

아쿠냐 주니어는 내셔널리그 최다 득표로 올스타에 간다. 사진=ⓒAFPBBNews = News1
※ MLB 올스타 최종 투표 후보 명단

아메리칸리그

포수: 알레한드로 커크(토론토, 329만 6479표)/호세 트레비노(양키스, 110만 9206표)

1루수: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토론토, 285만 3265표)/타이 프랜스(시애틀, 127만 9315표)

2루수: 호세 알투베(휴스턴, 192만 5693표)/산티아고 에스피날(토론토, 174만 5741표)

3루수: 호세 라미레즈(클리블랜드, 197만 1688표)/라파엘 데버스(보스턴, 187만 1493표)

유격수: 보 비셋(토론토, 203만 0733표)/팀 앤더슨(화이트삭스, 127만 3947표)

지명타자: 요단 알바레즈(휴스턴, 221만 5456표)/오타니 쇼헤이(에인절스, 166만 4012표)

외야수: 마이크 트라웃(에인절스, 338만 1758표)/조지 스프링어(토론토, 183만 5729표)/잔칼로 스탠튼(양키스, 126만 8284표)/루어데스 구리엘 주니어(토론토, 126만 7586표)

내셔널리그

포수: 윌슨 콘트레라스(컵스, 214만 6343표)/트래비스 다노(애틀란타, 171만 837표)

1루수: 폴 골드슈미트(세인트루이스, 247만 7992표)/피트 알론소(메츠, 152만 1254표)

2루수: 오지 알비스(애틀란타, 174만 5859표)/재즈 치좀 주니어(마이애미, 173만 1805표)

3루수: 매니 마차도(샌디에이고, 238만 1477표)/놀란 아레나도(세인트루이스, 161만 8392표)

유격수: 트레이 터너(다저스, 217만 7710표)/댄스비 스완슨(애틀란타, 198만 5444표)

지명타자: 브라이스 하퍼(필라델피아, 256만 99표)/윌리엄 콘트레라스(애틀란타, 177만 5703표)

외야수: 무키 벳츠(다저스, 347만 9480표)/작 피더슨(샌프란시스코, 182만 4390표)/스탈링 마르테(메츠, 123만 6390표)/애덤 듀발(애틀란타, 107만 869표)

[토론토(캐나다) =김재호 MK스포츠 특파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