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우 제주시장 퇴임.."평범한 시민으로서 응원하겠다"

오미란 기자 입력 2022. 6. 30. 18:2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지난 2년 간 제주시정을 이끌어 온 안동우 제주시장이 30일 퇴임했다.

안 시장은 이날 제주시청에서 열린 이임식에서 지난 2년 간의 임기를 마무리하는 소회를 밝혔다.

안 시장은 "여러분과 함께한 시간을 감사하고 소중하게 생각하며 저는 이제 평범한 한 사람의 시민으로 돌아가 그 누구보다 제주시를 사랑하는 사람이 돼 시민 여러분과 공직자 여러분을 응원하고 우리 제주시를 성원하겠다"고 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안동우 제주시장이 30일 제주시청에서 열린 이임식에서 퇴임사를 하고 있다.(제주시 제공)© 뉴스1

(제주=뉴스1) 오미란 기자 = 지난 2년 간 제주시정을 이끌어 온 안동우 제주시장이 30일 퇴임했다.

안 시장은 이날 제주시청에서 열린 이임식에서 지난 2년 간의 임기를 마무리하는 소회를 밝혔다.

안 시장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 시국에서도 시장의 소임을 다하고 제주시의 발전에 일조할 수 있었던 것은 시민 여러분과 공직자 여러분 덕분이었다"며 감사 인사를 먼저 전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지금 위기와 기회가 교차하는 변화의 지점에 서 있다"면서 "하지만 지난 2년간 보여주신 시민 여러분의 성숙한 의식과 동료 공직자 여러분의 헌신은 새로운 도약을 만들어 낼 수 있다는 것을 알게 해 줬다"고 했다.

그는 특히 "38년 만에 중앙로 사거리 횡단보도를 설치하면서, 소통협력센터에 아동 복지 공간 등을 조성하면서 저는 제주시가 소통의 플랫폼 역할을 충분히 감당할 수 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했다.

안 시장은 "여러분과 함께한 시간을 감사하고 소중하게 생각하며 저는 이제 평범한 한 사람의 시민으로 돌아가 그 누구보다 제주시를 사랑하는 사람이 돼 시민 여러분과 공직자 여러분을 응원하고 우리 제주시를 성원하겠다"고 전했다.

mro1225@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