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훈이 배우가 되지 않았다면? '어나더 레코드' 8월 공개

이혜미 입력 2022. 6. 30. 10:4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seezn(시즌) 오리지널 영화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이 특별한 상상의 나래를 펼친다.

오는 8월 seezn(시즌)에서 독점 공개되는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배우의 리얼한 모습과 영화적 엉뚱한 상상을 오가는 새로운 형식의 시네마틱 리얼 다큐멘터리다.

이제훈의 상상 속 '어나더 레코드'를 통해 '선택하지 않은 그 길은 그렇게 남겨두어도 괜찮다'라는 메시지를 전한다.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오는 8월 seezn(시즌)에서 독점 공개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TV리포트=이혜미 기자] seezn(시즌) 오리지널 영화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이 특별한 상상의 나래를 펼친다.

오는 8월 seezn(시즌)에서 독점 공개되는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배우의 리얼한 모습과 영화적 엉뚱한 상상을 오가는 새로운 형식의 시네마틱 리얼 다큐멘터리다. 수많은 선택이 모여 지금을 이룬 배우 이제훈이 친구와 주변인들을 만나 미처 몰랐던 이야기 속 숨겨진 모습을 알아가는 과정을 담는다. 가지 않은 길, 잊고 있던 꿈, 바라는 미래에 대한 그의 상상이 픽션으로 펼쳐진다.

배우가 되지 않았다면 야근이 일상인 평범한 직장인이 되었을까, 혹은 잊고 지낸 또 다른 꿈을 이루며 살고 있지 않을까. 리얼과 픽션을 오가며 우리가 미처 몰랐던 이제훈의 이야기가 흥미롭게 그려진다.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상상을 하며 살아가는 우리 모두를 위한 이야기다. 누구나 수많은 선택을 하며 살아가고, 가지 않은 길을 되돌아보곤 한다. 이제훈의 상상 속 ‘어나더 레코드’를 통해 ‘선택하지 않은 그 길은 그렇게 남겨두어도 괜찮다’라는 메시지를 전한다. 특히 이제훈의 특별한 지인이자, 모두가 반가워 할 게스트들이 깜짝 출연해 이제훈의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이제훈은 “시네마틱 리얼 다큐멘터리를 촬영하면서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어서 정말 좋았다. 제 자신을 돌아보는 계기가 되었고, 주변 사람들과 함께 좋은 추억도 만들었다. 이번 작품을 통해 한결 따뜻해진 저의 마음을 여러분들도 같이 느껴 보셨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무엇보다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영화 ‘남매의 여름밤(2019)’을 통해 연출력을 인정받은 윤단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기대를 더한다. ‘남매의 여름밤’은 윤단비 감독의 첫 장편 영화로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4관왕, 제57회 백상예술대상 신인감독상, 제20회 디렉터스컷 올해의 비전상 등 유수의 영화제를 휩쓸며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받은 작품. 사람에 대한 깊이 있는 고찰과 따스한 시선을 가진 윤단비 감독이 완성할 배우 이제훈의 ‘어나더 레코드’에 뜨거운 기대가 쏠린다.

‘어나더 레코드 : 이제훈’은 오는 8월 seezn(시즌)에서 독점 공개된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 / 사진 = seezn(시즌) 제공

저작권자 ⓒ 파이미디어 TV리포트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