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드배스앤비욘드, 월가 예상 밑도는 실적으로 CEO 사임

김정아 입력 2022. 6. 29. 22:58 수정 2022. 6. 29. 23:1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이 기사는 국내 최대 해외 투자정보 플랫폼 한경 글로벌마켓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베드 배스 앤 비욘드(티커:BBBY)가 월가 예상치를 크게 밑도는 부진한 실적과 함께 CEO 사임을 발표했다.

29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베드 배스 앤 비욘드는 이 날 월가 컨센서스에 크게 못미치는 부진한 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한편 이 날 베드 배스 앤 비욘드는 예상보다 부진한 실적의 충격으로 개장전부터 10%이상 급락하기 시작해 개장 직후 20% 넘어 폭락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매출 23% 줄고 주당 손실폭 크게 늘어
개장 직후 20% 이상 주가 폭락
이 기사는 국내 최대 해외 투자정보 플랫폼 한경 글로벌마켓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베드 배스 앤 비욘드(티커:BBBY)가 월가 예상치를 크게 밑도는 부진한 실적과 함께 CEO 사임을 발표했다. 이 날 베드 베스 앤 비욘드 주가는 개장 직후 20%나 폭락했다. 

사진=AP


29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베드 배스 앤 비욘드는 이 날 월가 컨센서스에 크게 못미치는 부진한 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이와 함께 마크 트리튼 CEO도 사임한다고 밝혔다. 

이 회사는 전년 동기보다 23% 줄어든 매출 14억 6000만 달러와 주당 2.83달러의 조정 손실을 보고했다.  팩트셋이 조사한 분석가들은 매출 15억 달러와 주당 1.39달러의 손실을 예상했으며 예상치를 크게 밑도는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 


이 회사는 “인플레이션과 구매 패턴 변화로 판매 및 재고에 큰 차질이 생겨 분기 실적이 악화됐다면서 회계연도 하반기에는 실적이 회복될 것”이라고 말했다. 

CEO 인 마크 트리튼이 물러남에 따라 이 회사는 이사회 독립 이사인 수 고브가 임시 CEO로 임명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 날 베드 배스 앤 비욘드는 예상보다 부진한 실적의 충격으로 개장전부터 10%이상 급락하기 시작해 개장 직후 20% 넘어 폭락했다. 

베드 배스 앤 비욘드는 올들어 주가가 55.2% 하락했다. 

김정아 객원기자 kja@hankyung.com

Copyrights 한경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