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폭 논란' 남주혁, 드라마 1편 출연료 8억..알바 전전→대박 배우

채태병 기자 입력 2022. 6. 29. 21:54 수정 2022. 6. 29. 22:06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남주혁이 드라마 '스물다섯 스물하나'로 약 8억원에 달하는 출연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남주혁은 이날 방송에서 인생 역전 스타 8위에 올랐다.

방송에 따르면 남주혁은 드라마 1회당 약 5000만원의 출연료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스물다섯 스물하나'를 통해 약 8억원의 출연료를 받은 것으로 추정되는 셈.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Mnet 예능 'TMI NEWS SHOW'


배우 남주혁이 드라마 '스물다섯 스물하나'로 약 8억원에 달하는 출연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29일 방송된 Mnet 예능 'TMI NEWS SHOW' 19회는 '인생 역전, 알바생에서 사장급 된 스타 BEST 11'이라는 주제로 꾸며졌다.

남주혁은 이날 방송에서 인생 역전 스타 8위에 올랐다. 어릴 때 큰 키를 바탕으로 농구선수로 활약했던 남주혁은 부상으로 꿈을 접어야 했다.

또 방송은 남주혁이 어려운 가정 형편 탓에 농구교실 지도 아르바이트, 마트 카트 관리, 주차 안내, 주유소 아르바이트 등 여러 일을 하면서 생계를 이어갔다고 소개했다.

이에 남주혁이 데뷔하기 전인 2013년 기준 한 달에 3개의 아르바이트를 했을 때 수입이 244만9440원이라며, 현재 배우로 성공한 남주혁의 수입과 간접 비교에 나섰다.

방송에 따르면 남주혁은 드라마 1회당 약 5000만원의 출연료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스물다섯 스물하나'를 통해 약 8억원의 출연료를 받은 것으로 추정되는 셈.

이에 TMI NEWS SHOW 측은 "남주혁의 데뷔 전과 현재의 수입을 비교했을 때 무려 326배가량 임금이 늘었다"고 전했다.

한편 남주혁은 최근 학교폭력 논란에 휩싸였다. 남주혁과 같은 고등학교를 나왔다는 A씨 등이 과거 그에게 괴롭힘 등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남주혁 측은 "사실무근이다"라는 입장을 밝히고, 처음 학폭 의혹을 제기한 제보자와 최초 보도 매체를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채태병 기자 ctb@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