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日·호주·뉴질랜드와 AP4 회동.."안보위협 공동대응"

마드리드(스페인)=박종진 기자 입력 2022. 6. 29. 20:5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29일(이하 현지시간) 낮 12시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나토(NATO, 북대서양조약기구) 아시아태평양파트너국(AP4) 정상 회동을 가졌다.

윤 대통령은 "이번 나토 정상회의를 계기로 우리 4개국(한국, 일본, 호주, 네덜란드)이 한 자리에 이렇게 모이게 된 자체가 굉장히 의미가 있다"며 "우리 4개국은 글로벌 안보 위협에 대응하고자 나토 파트너 관계를 수립해서 협력해왔다"고 밝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the300]
(마드리드=뉴스1) 오대일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9일 오후(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시내 호텔에서 열린 아태 파트너 4개국 정상회동에서 발언하고 있다. 윤 대통령 오른쪽으로 시계방향으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저신다 케이트 로렐 아던 뉴질랜드 총리, 앤서니 노먼 알바니지 호주 총리. (대통령실사진기자단) 2022.6.29/뉴스1


윤석열 대통령이 29일(이하 현지시간) 낮 12시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나토(NATO, 북대서양조약기구) 아시아태평양파트너국(AP4) 정상 회동을 가졌다.

윤 대통령은 "이번 나토 정상회의를 계기로 우리 4개국(한국, 일본, 호주, 네덜란드)이 한 자리에 이렇게 모이게 된 자체가 굉장히 의미가 있다"며 "우리 4개국은 글로벌 안보 위협에 대응하고자 나토 파트너 관계를 수립해서 협력해왔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도 2006년에 글로벌 파트너 국가가 된 이후 나토와 함께 국제사회가 당면한 안보 위협에 공동 대응해왔다"며 "오늘 회동을 통해 인태(인도 태평양) 지역은 물론 세계 평화와 번영을 위한 우리 AP4개국의 역할과 기여에 대해 좋은 의견교환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회동에 참석한 윤 대통령과 앤소니 알바니지 호주 총리,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는 인도 태평양 지역의 안보 현안 등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주고받았다.

기시다 일본 총리는 모두 발언에서 "러시아에 의한 우크라이나 침략은 룰과 국제질서를 어긴 국제사회가 용납 못할 사태"라며 "힘에 의한 현상변경은 세계 어디서든 안 된다"고 말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특별한 의제를 가지고 만나는 형식이 아니기 때문에 정상 회담이 아닌 정상 회동이라고 표현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강민경, '65억원' 건물주 됐다…현금 15억에 대출 50억 낀 듯"BTS 뷔, 태도 지적은 현장 상황 모른 소리"…팬들 증언은?'스파링 강요·따돌림' 구체적 폭로에…남주혁 입장, 달라진 점은"고민 끝에…" 38세 장도연 산부인과행, 이상민 "얘기해도 돼?"이상민 "다시 만난 전 연인, 한없이 울어"…재혼 물었더니
마드리드(스페인)=박종진 기자 free21@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