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암시' 조민아, 이혼 절차 돌입.."파경 사유는 밝힐 수 없어"

채태병 기자 입력 2022. 6. 29. 17:54 수정 2022. 6. 29. 18:0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걸그룹 '쥬얼리' 출신 방송인 조민아가 남편과 이혼을 위해 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29일 OSEN에 따르면 조민아의 법률대리인 '법률사무소 로플' 측은 이날 "조민아가 남편과 이혼을 위한 소송 절차를 진행하고자 서울가정법원에 소장을 제출한 상태"라고 전했다.

한편 조민아는 다음달 5일 방영 예정인 채널S 예능 '진격의 할매'에 출연해 남편과의 이혼 절차에 대해 밝힐 예정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캡처


걸그룹 '쥬얼리' 출신 방송인 조민아가 남편과 이혼을 위해 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29일 OSEN에 따르면 조민아의 법률대리인 '법률사무소 로플' 측은 이날 "조민아가 남편과 이혼을 위한 소송 절차를 진행하고자 서울가정법원에 소장을 제출한 상태"라고 전했다.

로플 측은 "많은 분이 이혼 사유에 대해 궁금해 한다는 점을 알고 있다"면서도 "그러나 구체적 이혼 사유가 민감한 사항이다 보니 현재 시점에서 하나하나 말씀드릴 수 없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조민아가 지금의 아픈 상처를 이겨내고, 아이와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응원과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조민아는 2020년 11월 6세 연상의 피트니스센터 CEO와 혼인신고를 했다. 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은 지난해 2월 올렸다. 두 사람은 슬하에 아들 강호군을 뒀다.

하지만 조민아는 최근 남편으로부터 가정폭력을 당한 듯한 글을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올리며 파경을 암시했다. 당시 조민아는 "힘들게 버틴 것에 비해 너무나 간단히 끝났다"며 "마음의 상처까지 들여다볼 새 없이 현실은 잔혹하다"고 전했다.

한편 조민아는 다음달 5일 방영 예정인 채널S 예능 '진격의 할매'에 출연해 남편과의 이혼 절차에 대해 밝힐 예정이다.

[관련기사]☞ 강민경, '65억원' 건물주 됐다…현금 15억에 대출 50억 낀 듯"BTS 뷔, 태도 지적은 현장 상황 모른 소리"…팬들 증언은?'스파링 강요·따돌림' 구체적 폭로에…남주혁 입장, 달라진 점은"고민 끝에…" 38세 장도연 산부인과행, 이상민 "얘기해도 돼?"이상민 "다시 만난 전 연인, 한없이 울어"…재혼 물었더니
채태병 기자 ctb@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