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PE아루바, '패스트파이브'와 IT컨설팅 사업 협력

김우용 기자 입력 2022. 6. 29. 15:2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한국 아루바휴렛팩커드엔터프라이즈컴퍼니(HPE 아루바)는 공유 오피스 플랫폼 패스트파이브와 네트워크 및 클라우드 비즈니스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한국 HPE 아루바를 총괄하고 있는 강인철 부사장은 "패스트파이브의 IT컨설팅 서비스 신사업 확장에 HPE 아루바가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규모가 성장하는 기업이 독자적인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도록 자사의 고품질 네트워크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지디넷코리아=김우용 기자)한국 아루바휴렛팩커드엔터프라이즈컴퍼니(HPE 아루바)는 공유 오피스 플랫폼 패스트파이브와 네트워크 및 클라우드 비즈니스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전국 40개 지점을 보유한 패스트파이브의 누적 이용 기업은 1만 6천여개다. 현재 패스트파이브의 모든 오피스 내 네트워크 환경은 HPE 아루바의 네트워크 솔루션으로 구축 중이다.

HPE 아루바는 패스트파이브에 입주한 스타트업 기업 중 규모 설장에 따라 독자적인 인프라 구축을 필요로 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최근 패스트파이브가 론칭한 IT 컨설팅 서비스 ‘파이브클라우드’와 함께 사업에 필수적인 다양한 공간 서비스, 특히 네트워크 분야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하며 고객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국 HPE 아루바 강인철 부사장(왼쪽)과 패스트파이브 김대일 대표.

패스트파이브는 현재 HPE 아루바를 포함하여 여러 IT 기업과 전략적 제휴를 맺고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네트워크 분야에서 HPE 아루바와 협력해 입주 기업에 빠르고 안정적인 아루바의 네트워크 인프라와 효율적인 운영을 제공해 고객사의 만족도를 높이고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한다.

양사는 이번 MOU를 통해 향후 패스트파이브의 입주 기업이 독립적인 인프라를 구축해 안정적인 네트워크 환경을 경험하고 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도록 유무선 네트워크 제품과 서비스를 공급하고 다양한 네트워크 솔루션을 지원할 예정이다.

김대일 패스트파이브 대표는 “HPE 아루바와의 협력으로 입주 고객사에게 빠르고 안정적인 유무선 네트워크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자사의 입주 기업이 최고의 네트워크 서비스를 제공 받는 등 더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HPE 아루바와의 상호 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국 HPE 아루바를 총괄하고 있는 강인철 부사장은 “패스트파이브의 IT컨설팅 서비스 신사업 확장에 HPE 아루바가 함께 할 수 있어 매우 영광”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규모가 성장하는 기업이 독자적인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도록 자사의 고품질 네트워크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우용 기자(yong2@zdnet.co.kr)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