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관에서 '북캉스'..서울 도서관 여름방학 프로그램 풍성

서한샘 기자 입력 2022. 6. 29. 12:0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서울시교육청 산하 도서관·평생학습관들이 29일 여름방학을 맞이해 독서문화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서울시교육청 산하 21개 도서관과 평생학습관은 올 여름방학 동안 초등학생과 중학생을 대상으로 '여름독서교실'을 연다.

여름독서교실 외에 어린이·청소년·지역주민 대상 여름방학 프로그램도 30여개 마련됐다.

어린이 대상 프로그램으로는 마포평생학습관 아현분관과 영등포평생학습관이 진행하는 '사서와 함께하는 독서여행'이 눈에 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어린이·청소년·지역주민 대상 프로그램, 여름독서교실 운영
서울시교육청 전경. /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서한샘 기자 = 서울시교육청 산하 도서관·평생학습관들이 29일 여름방학을 맞이해 독서문화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서울시교육청 산하 21개 도서관과 평생학습관은 올 여름방학 동안 초등학생과 중학생을 대상으로 '여름독서교실'을 연다. 여름독서교실에서는 기관별로 생태·환경, 경제, 한류문화, 디지털문해 교육 등 하나의 주제를 선정해 책 읽기, 글쓰기, 토론, 놀이와 같은 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여름독서교실 외에 어린이·청소년·지역주민 대상 여름방학 프로그램도 30여개 마련됐다.

어린이 대상 프로그램으로는 마포평생학습관 아현분관과 영등포평생학습관이 진행하는 '사서와 함께하는 독서여행'이 눈에 띈다. 7월26~28일 각 기관마다 초등학교 4~5학년 학생 15명을 대상으로 운영된다. 마포평생학습관은 7월13일, 영등포평생학습관은 7월5일부터 선착순으로 참가 신청을 받는다.

청소년 대상으로는 강동도서관에서 실시되는 '이야기를 만드는 웹툰작가' 프로그램 등이 열린다. 중학교 1~2학년 학생 1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웹툰작가 프로그램에서는 태블릿과 메디방 페인트 프로그램으로 웹툰을 제작하게 된다. 참가 신청은 7월13일부터다.

지역주민을 위해서는 노원평생학습관의 '순간을 기록하는 포토에세이(7월1~22일)', 용산도서관의 '디스토피아 소설 읽기(7월13일~8월2일)' 등 인문학 강좌와 고척도서관의 '중학생 자녀 교과서 공부기술(7월5~26일)' 등 학부모 교육이 운영된다.

독서문화프로그램의 구체적인 내용·신청기간·교육기간·수강인원은 '에버러닝' 누리집을 통해 확인하고 신청할 수 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도서관에서 또래 친구들과 즐거운 독서를 경험하고 책에 대한 친밀감과 독서 습관을 형성할 수 있는 기회를 갖길 바란다"고 말했다.

saem@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