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첫 사건부터 법정 '발칵'

박설이 입력 2022. 6. 29. 11:4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이 첫 사건부터 법정을 발칵 뒤집어 놓는다.

ENA채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우영우가 다양한 사건들을 해결하며 진정한 변호사로 성장하는 대형 로펌 생존기.

과연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게 주어진 첫 번째 미션은 무엇일지, 새로운 세상으로 출격한 그의 활약을 더욱 기대케 한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회에서는 법무법인 한바다로 입성한 우영우의 첫 재판이 그려진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TV리포트=박설이 기자]'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이 첫 사건부터 법정을 발칵 뒤집어 놓는다.

ENA채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스펙트럼을 동시에 가진 우영우가 다양한 사건들을 해결하며 진정한 변호사로 성장하는 대형 로펌 생존기. 조금은 다른 시선으로 세상의 편견, 부조리에 맞서는 우영우의 도전이 따뜻하고 유쾌하게 펼쳐진다.

박은빈, 강태오, 강기영을 비롯해 전배수, 백지원, 진경, 주현영, 하윤경, 주종혁, 임성재 등 믿고 보는 배우들이 완성할 휴먼 법정물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첫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사진에는 아수라장이 된 법정 풍경이 담겨있다. 먼저 울그락 붉으락 한껏 달아오른 얼굴로 소란을 벌이는 증인석의 노인이 눈길을 끈다. 우영우를 향해 금방이라도 뛰쳐 갈 듯 분노를 드러내는 모습이 궁금증을 더한다. 이에 굴하지 않고 자리를 박차고 일어선 우영우의 모습도 흥미롭다. 야무진 눈빛과 불끈 쥔 두 주먹에서 남다른 결의가 느껴진다. 우영우의 돌발 행동에 침착하게 상황을 지켜보는 정명석(강기영 분), 우영우의 첫 미션을 함께한 송무팀 이준호(강태오 분)의 걱정 어린 눈빛은 시작부터 만만치 않은 사건과 마주했음을 짐작게 한다. 과연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게 주어진 첫 번째 미션은 무엇일지, 새로운 세상으로 출격한 그의 활약을 더욱 기대케 한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1회에서는 법무법인 한바다로 입성한 우영우의 첫 재판이 그려진다. 과연 우영우는 첫 재판을 무사히 마칠 수 있을까.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진은 “조금은 낯설고 엉뚱한 신입 변호사의 등장이 힐링 웃음과 감동 선사할 것”이라며 “우영우가 어떤 독특한 발상으로 법정을 뒤집어 놓을지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낭만닥터 김사부’ ‘배가본드’ ‘자이언트’ 등에서 독보적 연출력을 선보인 유인식 감독과 백상예술대상과 청룡영화상 등 유수의 영화제를 휩쓴 ‘증인’으로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이끈 문지원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29일 밤 9시 ENA채널에서 첫 방영되며, seezn(시즌)과 넷플릭스를 통해서도 공개된다.

박설이 기자 manse@tvreport.co.kr/사진=에이스토리·KT스튜디오지니·낭만크루

저작권자 ⓒ 파이미디어 TV리포트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