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닝 인사이트] 美 10년물 국채금리 장중 3.2% 달성..웨드부시 "국채금리 상승 압력 기술주에 부정적"

고유미 외신캐스터 입력 2022. 6. 29. 07:54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 경제와이드 모닝벨 '모닝 인사이트' - 고유미 외신캐스터

밤사이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 가까이 급락했죠. 

미국 10년물 국채금리는 장중 3.2%까지 올랐는데요. 

웨드부시증권의 주식 거래 책임자는 지난 2주와 반대로 국채금리에 대한 상승 압력이 커졌다고 진단했습니다. 

그러면서 이와 같은 국채금리 상승 압력은 기술주와 같이 멀티플이 높은 종목들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경고했습니다.

[사하크 마뉴엘리언 / 웨드부시증권 주식 거래 책임자 : 원자재 가격이 오르고 있습니다. 농산물 ETF인 DBA도 조금씩 오르고 있죠. 좋은 소식이자 나쁜 소식은 이와 같은 상승세가 인플레이션과 통화 긴축에 대한 예상치도 상향시킬 것이라는 점입니다. 이에 따라 오늘 아침 국채금리에 대한 상승 압력이 커졌죠. 지난 2주 동안에는 국채금리가 하락하거나 평평한 흐름을 보였는데, 오늘은 그 반대였습니다. 국채금리에 대한 상승 압력은 기술주와 같이 멀티플이 높은 주식을 다치게 하거나 부정적인 영향을 미칩니다.]

네이버에서 SBS Biz 뉴스 구독하기!

평소 궁금했던 브랜드의 탄생 이야기! [머니랩]

저작권자 SBS미디어넷 & SBS I&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SBS Medianet & SBS I&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