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어나는 바이러스, 면역력 관리가 중요

입력 2022. 6. 29. 04:06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손씻기, 마스크쓰기 등 개인방역 중요
항바이러스에 효과적인 홍삼 섭취도 도움

코로나19의 긴 터널을 빠져나와 서서히 일상생활을 되찾아가고 있지만 최근 들어 원숭이두창 바이러스가 유행해 각국에 비상에 걸렸다. 전문가들은 평소 마스크 쓰기, 손씻기 등 철저한 개인 위생 관리와 함께 면역력 관리가 중요하다고 입을 모은다. 면역력은 외부에서 침입한 세균이나 바이러스를 물리칠 수 있는 인체방어 시스템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면역 기능에 도움을 줄 수 있다고 인정받은 건강기능식품 원료는 개별인정형 원료와 고시형 원료를 포함해 20여 종에 달한다. 홍삼, 인삼, 상황버섯 추출물 같은 원료들이 대표적이다. 특히 호흡기 세포 융합 바이러스(RSV), 에이즈(후천성 면역 결핍증·HIV/AIDS), 헤르페스 등 다양한 바이러스에 대한 홍삼의 면역효과 관련 연구 결과가 꾸준히 발표되고 있다. 조재열 성균관대 유전공학과 교수는 "홍삼은 체내 대식세포를 활성화시켜 침투한 바이러스나 세균, 암세포를 제거하는 물질을 생산한다"며 "다른 면역세포의 도움을 받기 위한 사이토카인(면역조절 물질)을 분비함으로써 외부 바이러스 감염으로부터 우리 몸을 지킨다"고 말했다.

홍삼은 바이러스성 호흡기 질환 예방에도 효과가 탁월하다. 강상무 미국 조지아주립대 교수팀은 호흡기 세포 융합 바이러스 감염 시 홍삼이 세포 생존율을 증가시키고, 바이러스 복제를 제한하며, 폐로 전이되는 다수의 면역세포와 사이토카인 분비를 조절해 항바이러스 효과를 나타낸다는 점을 밝혀냈다. 연구팀은 호흡기 융합 바이러스를 감염시킨 군과 호흡기 세포 융합 바이러스 감염 하루 전에 예방적으로 홍삼을 투여시킨 군으로 나눠 면역세포 변화를 분석한 결과, 예방적으로 홍삼을 투여한 군이 호흡기 세포 융합 바이러스만 감염시킨 군에 비해 바이러스 수가 약 45% 낮게 나타났다

또 홍삼은 에이즈 환자의 면역세포 CD4+T 감소 지연에도 효과를 보였다. 조영걸 울산의대 아산병원 연구팀은 에이즈 환자를 대상으로 96개월 동안 면역세포 CD4+T 세포 수 감소 변화를 관찰한 결과, 홍삼을 섭취하면 CD4+T 세포 수 감소 지연에 효과가 있다는 점을 확인했다.

[김백상 매경헬스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