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 9개월 만에 가입고객 360만명 돌파

홍성완 기자 입력 2022. 6. 28. 20:03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홍민택 대표 "상품‧서비스 포트폴리오 단계별 확장해 나갈 것"

[스포츠한국 홍성완 기자] 토스뱅크는 28일 서울 중구 커뮤니티하우스에서 미디어데이 행사를 열고, 지난해 10월 출범부터 지금까지 9개월 간의 성과를 홍민택 대표가 직접 나와 발표했다.

이 자리에서 토스뱅크는 9개월 만에 가입고객 360만명(6월27일 기준)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토스뱅크는 28일 서울 중구 커뮤니티하우스에서 미디어데이 행사를 열었다. 홍민택 토스뱅크 대표가 직접 나와 출범 후 9개월 간의 성과와 향후 계획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홍성완 기자

이는 지난해 말 1100만명 대비 250만명이 증가한 숫자로, 6개월 만에 고객 수 3배 이상의 성장세다.

또한 가입 고객 10명 중 9명이 실제 뱅킹서비스를 이용하고 있으며, 모든 서비스가 모바일앱으로만 제공됨에도 고객 연령대가 20대에서 50대 이상에 이르기까지 고른 분포를 보이고 있다는 게 토스뱅킹 측의 설명이다.

토스뱅크를 이용하는 고객 중 40대가 23.8%, 50대 이상 19.2%를 차지했고, 10대는 6.5%로 나타났다.

전체 고객 중 체크카드 누적발급률은 84%에 달했다. 매달 100만명 이상의 고객이 카드를 한 번 이상 사용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출범 이후 대출 총량 규제로 9일 만에 대출 한도를 소진하면서 여신영업을 중단했던 토스뱅크는 올해 1월부터 본격적인 여신영업을 재개했다. 이를 통해 6월 현재 대출 잔액 4조원을 돌파했다.

이 가운데 중‧저신용자 대출은 36%로서 출범 당시 약속했던 34.9%를 넘어섰다.

홍민택 대표는 "토스뱅크는 그 동안 평가가 어려워 제대로 된 권리를 누릴 수 없었던 중‧저신용고객을 위해 자체 개발한 신용평가모형인 TSS(토스 스코어링 시스템)를 적용하고 있다"며 "이를 통해 중‧저신용고객 4명 중 1명이 고신용자로 재평가되는 크레딧 빌딩 효과를 누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토스뱅크가 급속한 성장을 이룰 수 있는 배경은 '수시입출금 통장으로서 연 2%의 금리를 제공하는 통장', '매일 고객이 원할 때 이자를 받을 수 있는 지금 이자 받기 서비스' 등 공급자가 아닌 사용자의 관점에서 새로운 혁신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그에 따르면, 지금 이자 받기 서비스는 현재까지 약 150만명의 고객이 사용하고 있다. 아울러 이자로 총 667억원을 지급했다.

이어 홍 대표는 인터넷전문은행 최초로 선보인 비대면 무보증‧무담보 개인사업자 대출상품에 대해 "개인사업자 대상 맞춤형 금리와 한도를 제공하면서 출시 4개월여 만에 5300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향후 출시 예정인 상품과 주요 서비스에 대한 소개도 이어졌다.

홍 대표는 "이달 14일 출시한 연 최고 3% 금리를 제공하는 '키워봐요 적금' 상품은 돈을 모으는 행위 자체가 시간이 걸리고 인내해야 하는 경험일 수 있다. 이 시간을 귀여운 동물을 키우는 즐거운 경험으로 바꿔드리고 싶었다"며 기획배경과 특징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고객관점에서 새롭게 해석한 '토스뱅크 모임통장' 상품을 곧 선보일 예정"이라며 "기존 출시된 상품들과 비교해 다양한 부분에서 차별성을 가질 것"이라고 자신했다.

또한 "이 상품은 모임통장을 바라보는 고객들의 경험을 새롭게 확장시켜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음달 1일부터 시작되는 토스뱅크 체크카드 에피소드3에 대한 설명도 이어졌다.

홍 대표는 "에피소드3는 카드를 많이 쓰는 고객들에게 더 많은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구성했다"며 "영화와 디저트 등 캐시백 영역 추가와 캐시백 금액 강화 등의 혜택을 담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3000원 이상 결제시 혜택을 주던 최소결재금액 조건도 과감히 없었다"고 강조했다.

홍민택 대표가 Q&A 시간을 통해 씨티은행 대환대출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홍성완 기자

홍 대표는 7월1일부터 시작되는 씨티은행 대환대출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도 가졌다.

그는 "토스뱅크는 기존 씨티은행 고객이 모바일로 편리하게 대환대출 할 수 있도록 대환대출 가능 여부 조회부터 실행까지 전 프로세스를 자체 개발 했다"며 "기존 씨티은행 금리 대비 일괄 0.3%포인트 금리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홍 대표는 내달 중 다양한 금융상품 추천 서비스도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시장에 있는 좋은 상품들을 발굴해 토스뱅크 고객들이 더욱 현명하게 투자하거나 더 좋은 상품에 예치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며 "금융플랫폼으로서 실질적으로 고객에게 가장 좋은 혜택을 주는 상품들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모아둘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토스뱅크 상품과 서비스 포트폴리오를 단계별로 확장해나갈 것"이라며 "고객들이 가장 선호하는 은행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다. 앞으로 토스뱅크에 대한 많은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강조했다.

 

스포츠한국 홍성완 기자 seongwan6262@gmail.com

ⓒ 한국미디어네트워크(www.hankooki.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