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지, 올스타 팬투표 트라웃 또 제쳤다..오타니는 DH 탈락 유력

노재형 입력 2022. 6. 28. 10:47 수정 2022. 6. 28. 10:5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뉴욕 양키스 애런 저지가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팬투표 2차 집계에서도 전체 1위를 차지했다.

MLB.com이 28일(이하 한국시각) 발표한 1차 팬투표 중간 집계 결과 저지는 외야수 부문서 243만3088표를 얻어 양리그를 통틀어 가장 많은 득표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아메리칸리그 지명타자와 선발투수로 모두 선발돼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역시를 새로 썼던 에인절스 오타니 쇼헤이는 이번 팬투표에서 지명타자 부문 2위에 머물고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뉴욕 양키스 애런 저지가 올스타전 팬투표 2차 집계서도 1위를 차지했다. 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노재형 기자]뉴욕 양키스 애런 저지가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팬투표 2차 집계에서도 전체 1위를 차지했다.

MLB.com이 28일(이하 한국시각) 발표한 1차 팬투표 중간 집계 결과 저지는 외야수 부문서 243만3088표를 얻어 양리그를 통틀어 가장 많은 득표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LA 다저스 무키 베츠가 227만566표로 전체 2위, 내셔널리그 1위에 올랐다. 전체 3위는 213만4471표를 얻은 LA 에인절스 마이크 트라웃이다.

저지는 전날까지 28홈런을 때려 이 부문 메이저리그 1위를 달리고 있다. 공동 2위 그룹과 6개차 앞서 있다. 현재의 페이스를 유지하면 올시즌 62홈런을 날릴 수 있다. 양키스가 7할대 승률로 고공비행하고 있는 가운데 저지가 60홈런으로 시즌을 마치면 MVP에 오를 가능성이 매우 높다.

양리그 포지션별 최다 득표자는 1루수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토론토)-폴 골드슈미트(세인트루이스), 2루수 호세 알투베(휴스턴)-재즈 치스홀름 주니어(마이애미), 3루수 호세 라미레스(클리블랜드)-매니 마차도(샌디에이고), 유격수 보 비셰트(토론토)-트레이 터너(다저스), 외야수 저지, 트라웃, 조지 스프링어(토론토)-베츠, 로날드 아쿠나 주니어(애틀랜타), 작 피더슨(샌프란시스코), 포수 알레한드로 커크(토론토)-윌슨 콘트레라스(컵스), 지명타자 요단 알바레스(휴스턴)-브라이스 하퍼(필라델피아)다.

지난해 아메리칸리그 지명타자와 선발투수로 모두 선발돼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역시를 새로 썼던 에인절스 오타니 쇼헤이는 이번 팬투표에서 지명타자 부문 2위에 머물고 있다. 득표수는 96만5932표로 알바레스에 약 41만표 뒤져 있다. 이번 1차 투표가 7월 1일 오전 3시(현지시각 30일 오후 2시)에 마감되기 때문에 오타니가 알바레스를 제치기는 어려워 보인다.

다만 2차 투표에서 역전 가능성을 타진할 수 있다. 메이저리그 올스타 팬투표는 1,2차에 걸쳐 진행된다. 1차 투표에서 포지션별로 최다 득표 상위 2명(외야수 6명)을 뽑아 2차 투표에서 스타팅 멤버를 결정하는 방식이다. 다만 양 리그별 최다 득표자는 2차 투표를 거치지 않고 그대로 해당 포지션 선발출전 선수가 된다.

올해 올스타전은 7월 20일 다저스타디움에서 개최된다.
노재형 기자 jhno@sportschosun.com

빨래판이야 복근이야?...가희, 어딜봐서 애 엄마 'CG 인 줄'
기상캐스터 정미녀, 성욕 넘쳐 고민…성생활 거침없는 입담
“실검 1위 할 뻔” 비비, 공연 중 비키니 끈 풀려..노출 사고 위기
박규리, 故구하라 죽음 후 극단 선택 시도→재벌 3세와 원치않던 공개열애
박수홍 심경 고백 “♥아내의 마약 루머..큰 상처 줬다”
톱스타 이완, 13살 연하 동료 배우와 불륜..현장 사진 ‘경악’
소유진, 이연희 품에 '쏙' 절친이었어?...햇살보다 더 눈부신 미모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 © 스포츠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