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과이어 캡틴 탄핵' 주동자 호날두였다 [BBC]

한동훈 입력 2022. 6. 27. 23:4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주장 교체'를 주장하며 선수단 분열을 초래한 선수는 바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BBC는 '선수단은 분열됐다. 호날두를 핵심으로 한 세력이 주장을 바꿔야 한다고 목소리를 냈다. 이를 알게 된 맥과이어는 불만을 품었다'라고 문제를 들춰냈다.

미러는 '맥과이어는 주장 완장을 넘겨주기 싫겠지만 많은 사람들은 그가 부담을 내려놓고 경기력을 회복하는 편이 낫다고 본다. 선수단 표결로 결정할 경우 호날두가 압도적으로 당선될 확률이 높다'라고 전망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한동훈 기자] '주장 교체'를 주장하며 선수단 분열을 초래한 선수는 바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영국 'BBC'는 27일(한국시각)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새 감독 에릭 텐하흐가 프리시즌 해결해야 할 과제들을 열거했다. 가장 시급한 문제는 주장을 중심으로 한 선수단 통합이었다.

BBC는 2021~2022시즌 도중 맨유가 주장 문제 때문에 선수단이 분열되는 고통을 겪었다고 밝혔다.

맨유의 주장은 2019년부터 해리 맥과이어가 맡았다. 맥과이어는 지난 시즌 경기력이 심하게 떨어졌다. 그러면서 주장 교체 이야기가 나왔다.

BBC는 '선수단은 분열됐다. 호날두를 핵심으로 한 세력이 주장을 바꿔야 한다고 목소리를 냈다. 이를 알게 된 맥과이어는 불만을 품었다'라고 문제를 들춰냈다.

올해 초에 발생했던 일이다. 랄프 랑닉 임시 감독이 호날두에게 젊은 선수들의 멘토가 돼 달라고 부탁했다. 호날두를 따르는 선수들이 생기면서 리더쉽이 집중되지 않았다.

맨유 주장은 전통적으로 카리스마가 넘쳤다. 에릭 칸토나, 로이 킨, 게리 네빌, 리오 퍼디난드, 네마냐 마티치, 웨인 루니 등 내로라한 선수들 뿐이었다.

맥과이어는 무엇보다 경기력이 뒷받침되지 않아 선수단을 이끌기 역부족이었다. 비단 호날두 때문만이 아니라 클럽 내에서 위상이 급부상한 브루노 페르난데스나 라파엘 바란 등에게도 존재감이 밀렸다.

영국 '미러'는 '주장 이슈는 2021~2022시즌 동안 떠들썩했던 올드트래포드에서 많은 문제들 중 하나였다. 텐하흐가 임기 초기에 해결해야 할 문제다'라고 지적했다.

2022~2022시즌 맨유 캡틴은 일단 교체될 가능성이 매우 크다. 텐하흐가 직접 임명하거나 선수단 투표를 통해 선출할 수도 있다. 그렇다면 호날두 외에 베테랑 골키퍼 다비드 데 헤아도 유력 주자다.

미러는 '맥과이어는 주장 완장을 넘겨주기 싫겠지만 많은 사람들은 그가 부담을 내려놓고 경기력을 회복하는 편이 낫다고 본다. 선수단 표결로 결정할 경우 호날두가 압도적으로 당선될 확률이 높다'라고 전망했다.

한동훈 기자 dhhan@sportschosun.com

빨래판이야 복근이야?...가희, 어딜봐서 애 엄마 'CG 인 줄'
“실검 1위 할 뻔” 비비, 공연 중 비키니 끈 풀려..노출 사고 위기
박규리, 故구하라 죽음 후 극단 선택 시도→재벌 3세와 원치않던 공개열애
박수홍 심경 고백 “♥아내의 마약 루머..큰 상처 줬다”
이계인 “사라진 아내...유부남과 10년 넘게 불륜”
톱스타 이완, 13살 연하 동료 배우와 불륜..현장 사진 ‘경악’
소유진, 이연희 품에 '쏙' 절친이었어?...햇살보다 더 눈부신 미모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