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중부 집중 호우..남부 내륙·동해안 체감 33도 이상 폭염

조성신 입력 2022. 6. 27. 06:24 수정 2022. 6. 27. 06:24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장마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월요일인 27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강한 비가 내리겠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28일까지 이틀간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과 강원내륙·산지 등이 50∼100㎜(많은 곳 경기 북부, 강원 북부 내륙, 산지 150㎜ 이상), 충청권·전남권 서부·경북 북부·경북권 남부 10∼60㎜, 강원 동해안·제주도 북부 해안 5∼30㎜다.

전북과 전남권 서부, 경북권 남부는 저녁까지 예상 강수량 10∼60㎜의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소나기가 내리는 지역은 강한 강수와 함께 돌풍이 부는 곳도 있어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낮 최고기온은 평년보다 높아 25∼31도로 예보됐다. 특히 일부 남부 내륙과 동해안을 중심으로 최고 체감온도가 33도 이상으로 올라 매우 무덥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0m, 서해 앞바다에서 0.5∼3.0m, 남해 앞바다에서 0.5∼2.0m로 일겠다.

[조성신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