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3년만에 정상 개최되는 '지스타 2022'에 역대 3번째 메인 스폰서 맡기로

남정석 입력 2022. 6. 26. 09:0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한국을 대표하는 국제 게임 전시회 '지스타 2022'가 3년만에 정상적으로 개최되는 가운데, 위메이드가 메인 스폰서로 참여하기로 했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는 "블록체인 게임이라는 패러다임 시프트를 맞고 있는 중요한 시기에 다시 메인 스폰서를 맡게 됐다. 지스타가 3년만에 정상화 되는 만큼 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지스타가 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유럽 최대 게임 전시회인 게임스컴이 지스타와 마찬가지로 3년만에 오프라인 행사로 정상 개최된다. 사진제공=게임스컴

한국을 대표하는 국제 게임 전시회 '지스타 2022'가 3년만에 정상적으로 개최되는 가운데, 위메이드가 메인 스폰서로 참여하기로 했다.

위메이드는 올해 지스타에 200부스 규모의 B2C관을 꾸리는 동시에, 지난 2012년과 2020년에 이어 역대 3번째로 메인 스폰서를 맡기로 했다고 전했다. 위메이드는 '지스타 2022'에서 매드엔진의 '나이트 크로우'(가제)와 위메이드엑스알의 '레전드 오브 이미르'를 최초로 선보일 예정이다. 또 지스타 기간 중 부산역, 광안리, 벡스코, 해운대 등 부산 전역을 중심으로 위메이드의 브랜딩과 메시지를 전할 계획이다.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는 "블록체인 게임이라는 패러다임 시프트를 맞고 있는 중요한 시기에 다시 메인 스폰서를 맡게 됐다. 지스타가 3년만에 정상화 되는 만큼 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지스타가 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지스타 2022'는 오는 11월 17일부터 20일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된다.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2020년에는 온라인 위주로, 2021년에는 소규모 오프라인 행사에 제한된 관람객만 입장시켰지만 올해는 다시 예년처럼 정상적인 규모로 열릴 예정이다.

한편 전세계 게임 전시회도 각국의 상황에 맞게 개최 여부가 가려지고 있다. 유럽 최대 게임 전시회인 '게임스컴 2022'는 지스타와 마찬가지로 3년만에 정상적으로 열린다. 오는 8월 24일부터 28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개최되는데, 지난 2019년 대비 80% 이상의 부스가 예약됐다고 주최측은 전했다. 국내에선 삼성디스플레이, 네오위즈, 라인게임즈 등과 함께 한국콘텐츠진흥원도 참가할 예정이다. 지난 2년간 온라인으로 열린 일본 '도쿄게임쇼'도 9월 15일부터 18일까지 도쿄 마쿠하리 멧세에서 오프라인 행사로 복귀한다.

반면 미국의 'E3'는 결국 올해 행사를 취소했고, 중국의 '차이나조이'는 코로나19 상황에서 거의 유일하게 오프라인 전시회로 열었지만 올해는 상하이 베이징 등 대도시의 코로나 확진자 증가로 인해 8월에 온라인으로만 실시될 예정이다.
남정석 기자 bluesky@sportschosun.com

빨래판이야 복근이야?...가희, 어딜봐서 애 엄마 'CG 인 줄'
이계인 “사라진 아내...유부남과 10년 넘게 불륜”
톱스타 이완, 13살 연하 동료 배우와 불륜..현장 사진 ‘경악’
하리수, 속궁합까지 '척척' 공개? '19금 토크', 거침없네!
'이병헌♥' 이민정, “자식자랑 팔불출”…어마어마한 '럭셔리 사교육'
'이경규 딸' 이예림, 눈도 못 뜰 정도로 오열…퉁퉁 부은 쌍꺼풀 '무슨 일?'
소유진, 이연희 품에 '쏙' 절친이었어?...햇살보다 더 눈부신 미모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