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로이어' 이경영 목에 칼 들이댄 소지섭! "선물 돌려드릴게" (종합)

김민정 입력 2022. 6. 24. 23:31 수정 2022. 6. 25. 00:40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소지섭과 이경영이 한자리에서 만났다.

iMBC 연예뉴스 사진
iMBC 연예뉴스 사진


6월 24일 방송된 MBC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에서 한이한(소지섭)은 금석영(임수향)의 동생 석주의 심장을 가로챈 자를 알게 됐다.

임유나(이주빈)은 구현성(이동하)에게 청혼 받았지만 거절했다. “아버지를 넘어선 남자가 되기를”이라며 임유나는 은근하게 구현성의 마음을 움직였다.

그러는 동안 한이한과 금석영은 제이든리(신성록)과 만나 속내를 들었다. “반석병원 주가 떨어뜨리는 게 목적”이란 제이든리 설명에 금석영은 “반석병원 일은 한이한 통해 나와 공유하자”라며 제안을 받아들였다.

이때 임유나가 찾아오자 제이든리는 돌려보내려고 했다. 그러나 임유나는 “평생 외교관 딸로 살아서 사람 다루는 데 익숙해”라며 일부러 한이한 앞에 나섰다.

임유나와 금석영, 한이한은 서로를 탐색하고, 제이든리는 이 모습을 흥미롭게 지켜봤다. 한이한과 금석영이 돌아가자 임유나는 “당분간 만나지 않는 게 좋을 것 같아.”라고 제이든리에게 말했다. 예상 밖의 행동에 놀란 제이든리에게 임유나는 “생각을 정리할 시간이 필요해. 내가 정말 원하는 게 뭔지.”라고 말했다.

다음날, 한이한은 보건복지부 직인이 찍힌 의사면허증을 받아들었다. 다시 의사로서 나설 수 있다는 기쁨에 젖은 한이한에게 반수희 기자(서윤아)가 찾아왔다.

반수희는 “반석병원과 구진기 이사장에 대한 큰 사건 있다는 거 맞냐”라며 한이한에게 물었다. 대신 반수희는 어디선가 구한 약을 내밀었다.

한이한은 “혈압약과 면역억제제다. 장기이식받은 환자들이 평생 복용하는 약”이라고 말했다. 반수희가 임태문(남명렬)집 앞 쓰레기통에서 찾아냈다고 하자 한이한은 뭔가를 떠올리는 표정이 됐다.

구진기(이경영)은 임유나가 지시를 따르지 않고 임상 기간을 늘리자 “원하는 대로 둬. 계획대로 갈 수 밖에 없다는 걸 알게 될테니.”라고 말했다. 조정현(김호정)이 아들 수술을 한이한에게 맡기겠다고 하자 “쓸데없는 생각 말라”라며 협박하면서 자신의 불안 요소들을 잠재웠다.

한편, 한이란은 금석영에게 임태문에 대해 설명했다. 금석영은 “정말 이 사람이 석주 심장을...”이라며 이를 갈았다.

다음날, 제이든리는 협상을 위해 한이한을 대동하고 반석병원으로 향했다. 제이든리는 “내가 다 설레는데. 뭐든 하고 싶은 대로 해. 주먹 날리든 욕을 하든”이라며 재밌어했다.

구진기와 구현성, 표은실(우현주)가 기다리는 방에 들어간 제이든리는 “악연 있는 두 분이 만난다니까 제가 더 긴장되네요”라며 미소지었다. 구진기는 “악연이랄 게 있나요. 법대로 순리대로 한 것”이라며 결백한 척 했다.

그런 구진기에게 한이한은 “선물은 잘 받았습니다”라며 입을 열었다. “난 보낸 적 없는데.”라는 한이한에게 “그럼 돌려드려야지.”라며 성큼 다가섰다. “석주 심장 꺼낼 때, 피 많이 흘렸겠지.”라며 한이한은 느닷없이 칼을 꺼내 구진기 목에 들이댔다.

그 모습에 모두 두려움에 떨었다. 제이든리만 “역시 예측할 수 없다니까”라며 즐거운 표정이 됐다.

시청자들은 “한방에 관련자를 다 몰아넣더니”라며 집중했다. “와 한이한”, “제이든리는 덫을 친 걸까 배신하는 걸까”, “임유나도 생각보다 세구만” 등등 흥미롭다는 반응을 보였다.

‘닥터로이어’는 조작된 수술로 모든 걸 빼앗기고 변호사가 된 천재 외과의사와 의료범죄 전담부 검사의 메디컬 서스펜스 법정드라마다. 폭풍처럼 휘몰아치는 전개를 통해 한 순간도 눈 뗄 수 없는 ‘몰입도 끝판왕’ 드라마를 예고한다.

‘닥터로이어’는 ‘닥터(의사)’와 ‘로이어(변호사)’가 합쳐진 제목처럼 의학드라마와 법정드라마가 결합된 독특한 장르의 작품이다. 의학물, 법정물 모두 높은 긴장감을 선사하는 장르이다. 그런데 둘이 만났으니 긴장감은 더욱 높아질 수밖에 없다. 여기에 장홍철 작가와 이용석 감독은 쾌속 전개와 폭풍 스토리를 통해 높은 긴장감을 더욱 극대화시킨다. 한 순간도 눈 뗄 수 없는 극강 긴장감 드라마 '닥터로이어'는 기대작일 수밖에 없다.

MBC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는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된다.

iMBC 김민정 | 화면캡쳐 MBC

저작권자(c) MBC연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