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혼' 이재욱X정소민, 첫 만남부터 손목 덥석+초밀착 스킨십

박아름 입력 2022. 6. 9. 13:2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환혼' 이재욱과 정소민의 눈가리개 첫 만남이 포착됐다.

tvN 토일드라마 '환혼'(연출 박준화/극본 홍정은 홍미란) 측은 6월 9일 이재욱과 정소민이 취선루 방에서 우연히 마주친 첫 대면 스틸을 공개했다.

이재욱과 정소민의 예사롭지 않은 첫 만남이 공개되면서 향후 장욱과 무덕이의 운명적인 만남 이후 이들이 서로에게 얽혀 들어가면서 서로의 운명을 변화시킬 스토리에 궁금증이 치솟는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뉴스엔 박아름 기자]

‘환혼’ 이재욱과 정소민의 눈가리개 첫 만남이 포착됐다.

tvN 토일드라마 ‘환혼’(연출 박준화/극본 홍정은 홍미란) 측은 6월 9일 이재욱과 정소민이 취선루 방에서 우연히 마주친 첫 대면 스틸을 공개했다.

'환혼'은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이를 극복하고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 활극. 이재욱은 대호국 장씨 집안의 고상하지만 불량하신 도련님 장욱 역을, 정소민은 천하제일 살수의 혼이 깃든 세상 약골 무덕이 역을 맡아 신선한 변신을 예고하고 있다.

그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정소민의 눈가리개가 벗겨지면서 정소민의 눈빛과 맞닿은 이재욱의 눈동자가 흔들리더니 잠시 후 두 사람은 한참동안 서로를 바라보며 미동 없이 서 있다. 특히 이재욱은 정소민의 가느다란 손목을 감싸 쥔 상황. 비장하면서 미묘한 분위기가 감도는 가운데 서로의 존재를 확인하듯 뚫어지게 바라보는 두 사람의 눈맞춤이 일촉즉발 긴장감을 자아내며 보는 이의 숨을 멎게 한다.

이재욱과 정소민의 예사롭지 않은 첫 만남이 공개되면서 향후 장욱과 무덕이의 운명적인 만남 이후 이들이 서로에게 얽혀 들어가면서 서로의 운명을 변화시킬 스토리에 궁금증이 치솟는다.

‘환혼’ 제작진은 “이재욱과 정소민은 처음 커플 호흡을 맞췄음에도 불구하고 완벽하게 감정 몰입을 이뤄냈다. 이재욱은 일생일대의 중요한 발견을, 정소민은 당황스러움을 애써 감추는 표정을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펼쳐내며 장욱과 무덕이의 눈빛에서 시작될 러브라인에 호기심을 높이고 있다”며 “앞으로 불량하신 도련님에서 제자로, 세상 약골 몸종에서 스승으로 역관계 로맨스를 그려나갈 두 사람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환혼’은 6월 18일 첫 방송된다. (사진=tvN ‘환혼’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