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확 달라진 분위기..새 앨범 콘셉트 포토 공개

이민지 입력 2022. 5. 31. 07:04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확 달라진 분위기를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은 5월 31일 공식 SNS에 새 앨범의 콘셉트 포토 'Door' 버전을 게재했다.

이번 콘셉트 포토 'Door' 버전에는 자신들의 길을 걸으며 역사에 남을 기록을 새긴 방탄소년단이 새로운 문을 열고 나아가는 순간이 담겼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뉴스엔 이민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확 달라진 분위기를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은 5월 31일 공식 SNS에 새 앨범의 콘셉트 포토 'Door' 버전을 게재했다. 앞서 공개된 'Proof' 버전과는 또 다른 분위기로 눈길을 끌었다.

이번 콘셉트 포토 'Door' 버전에는 자신들의 길을 걸으며 역사에 남을 기록을 새긴 방탄소년단이 새로운 문을 열고 나아가는 순간이 담겼다.

'Proof' 버전 콘셉트 포토가 편견과 억압을 막아내며 데뷔 후 9년에 걸쳐 자신들의 가치를 증명한 방탄소년단의 결연한 의지를 강조했다면, 'Door' 버전은 지금까지의 발자취를 동력으로 삼아 새 역사의 순간을 향해 전진하는 희망을 표현했다. 블랙과 화이트로 나뉜 두 버전의 콘셉트 포토 배경과 의상의 색감 대비는 각각 방탄소년단의 과거와 미래를 상징한다.

새하얀 배경에 슈트를 입고 선 방탄소년단은 평온한 분위기를 풍기면서도 진지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의상 역시 따뜻하고 부드러운 색깔과 소재를 사용해 차분하면서도 세련된 이미지를 완성했다.

개별 컷에는 일곱 멤버의 개성이 묻어난다. 하얀 천을 활용해 고요하고 낙관적인 기운을 더했고, 가볍게 날리는 하얀 천과 어우러진 방탄소년단은 앞으로 펼쳐질 '최고의 순간'을 기대하게 만든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6월 10일 새 앨범 'Proof'를 발매한다. 데뷔 후 9년의 역사를 담은 앤솔러지(Anthology) 앨범으로, 총 3장의 CD로 구성돼 방탄소년단의 과거, 현재, 미래를 담았다.

(사진=빅히트 뮤직)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