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초대형 물류센터 매각 절차 돌입..알스퀘어·JLL 주관

김서온 입력 2022. 5. 30. 09:43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천안 일대 초대형 물류센터가 매물로 나왔다.

30일 상업용 부동산 데이터 전문 기업 알스퀘어는 남산그랜드로지스틱스PFV가 초대형 물류센터 '북천안 스마트 물류센터(가칭)' 매각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북천안 스마트 물류센터는 연면적 약 12만평, 지하 1층~지상 8층 규모의 초대형 물류센터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2025년 2월 준공 목표, 중앙 통합형 물류센터(CDC) 활용 기대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천안 일대 초대형 물류센터가 매물로 나왔다. 매각 주관사는 알스퀘어와 JLL(존스랑라살)이 맡는다.

물류 수요가 집중된 수도권과 가까운 데다 스마트 물류 설비와 신재생 에너지 기술 등 최신식 스펙을 갖췄다. 까다로운 인허가와 토지비·자재비 상승으로 대형 물류센터 가치가 높아진 가운데 기관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30일 상업용 부동산 데이터 전문 기업 알스퀘어는 남산그랜드로지스틱스PFV가 초대형 물류센터 '북천안 스마트 물류센터(가칭)' 매각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알스퀘어는 글로벌 부동산 서비스 기업 JLL과 컨소시엄을 이뤄 독점적 매각 자문 업무를 수행한다. 오는 2025년 2월 준공 예정이다.

북천안 스마트 물류센터 조감도. [사진=알스퀘어]

북천안 스마트 물류센터는 연면적 약 12만평, 지하 1층~지상 8층 규모의 초대형 물류센터다. 서울 프라임급 오피스인 여의도 파크원 업무동(6만4천722평)의 2배 규모다. 잠실 롯데월드타워 업무동(12만7천144평) 면적에 버금가는 수준이다.

특히 물류센터 인허가 규제 강화와 최근 가파르게 오른 지가, 자재비로 대규모 임대형 물류센터 희소성이 커진 상황이라 북천안 스마트 물류센터는 높은 가치를 인정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북천안 스마트 물류센터는 경부고속도로 축선상에 위치해 서울, 경기 등 수도권은 물론 세종, 대전, 대구 등 주요 소비 거점과 평택항, 인천공항 등 주요 운송 거점에 1~2시간이면 접근할 수 있다. 다양한 광역 교통망 경유가 가능하고 전국 수배송이 쉬워 전국을 대상으로 하는 중앙 통합형 물류센터인 CDC(Consolidated Distribution Center) 활용도 기대된다.

이 센터가 들어서는 중부권역은 주요 대기업의 생활 소비재·식품 생산 공장 제조 물류와 수도권 유통 물류 거점을 위한 최적의 입지로 평가된다. 내부 시설도 물류 트렌드에 맞춘 최신식 스펙으로 설계했다. 스마트 물류 설비 도입은 물론 신재생 에너지 기술을 적용해 운영 비용 절감이 가능하며,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투자에도 적합하다.

한편, 이번 북천안 스마트 물류센터 개발 프로젝트는 현대자산운용이 최초 토지매입 단계부터 전반적인 프로젝트를 주관한다. 최근 현대자산운용은 이 자산 매각을 위해 알스퀘어&JLL 컨소시엄을 선정했다. 주요 자산운용사와 해외 투자자 등을 대상으로 투자안내문(Teaser Letter)을 배포하고, 본격적인 매각 절차에 돌입했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네이버 채널에서 '아이뉴스24'를 구독해주세요.

▶재밌는 아이뉴스TV 영상보기▶아이뉴스24 바로가기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pyright©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