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강호, 8번째 칸 영화제 참석..남우주연상 거머쥐었다 [칸★스토리]

칸(프랑스)=김미화 기자 입력 2022. 5. 29. 07:2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송강호는 영화 '브로커'로 칸 국제영화제 남우주연상을 거머쥐었다.

올해로 칸 국제영화제에 8번째 초청 된 송강호는 드디어 남우주연상 트로피를 품에 안는 기쁨을 만끽했다.

'괴물'(감독 봉준호), '밀양'(감독 이창동),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감독 김지운) '박쥐'(감독 박찬욱,) '기생충'(감독 봉준호) '비상선언'(감독 한재림)에 이어 '브로커'로 8번째 칸 영화제에 초청 받은 송강호는 올해 남우주연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타뉴스 칸(프랑스)=김미화 기자]
/사진=/AFPBBNews=뉴스1=스타뉴스

배우 송강호는 영화 '브로커'로 칸 국제영화제 남우주연상을 거머쥐었다. 올해로 칸 국제영화제에 8번째 초청 된 송강호는 드디어 남우주연상 트로피를 품에 안는 기쁨을 만끽했다.

28일 오후 8시 30분 제 75회 칸 국제영화제 폐막식이 프랑스 칸 팔레 드 페스티벌에서 열렸다.

송강호는 이날 칸 국제영화제 폐막식 시상식에서 '브로커'로 남우주연상을 받았다. '브로커'는 아이를 키울 수 없는 사람이 익명으로 아이를 두고 갈 수 있도록 마련된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송강호는 극중 상현 역할을 맡아 연기했다.

송강호는 올해 벌써 8번째 칸 국제영화제의 공식 초청을 받고 참석했다. '괴물'(감독 봉준호), '밀양'(감독 이창동),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감독 김지운) '박쥐'(감독 박찬욱,) '기생충'(감독 봉준호) '비상선언'(감독 한재림)에 이어 '브로커'로 8번째 칸 영화제에 초청 받은 송강호는 올해 남우주연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한국 배우가 칸 국제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는 것은 송강호가 최초다. 앞서 지난 2007년 배우 전도연이 '밀양'으로 칸 국제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바 있다.

송강호는 이름이 호명 된 후 무대에 오르기 전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과 끌어 안았다. 이어 박찬욱 감독이 달려와서 함께 얼싸 안고 기쁨을 나누기도 했다.

무대에 오른 송강호는 "너무 너무 감사하고 영광스럽다. 위대한 예술가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님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함께했던 강동원, 이지은, 이주영, 배두나 씨에게 깊은 감사와 이 영광을 바치고 싶다. 이유진 영화사 집 제작사 대표를 비롯한 배급사 CJ ENM 관계자 분들에게도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송강호는 "저희 사랑하는 가족들과 함께 같이 왔는데 정말 큰 선물이 된 것 같아 기쁘고 이 트로피의 영광과 영원한 사랑을 바친다"라며 "수많은 영화 팬들에게 이 영광을 바칩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박찬욱 감독은 '아가씨' 이후 6년 만의 신작 영화 '헤어질 결심'으로 감독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임영웅 '뮤뱅' 점수 조작 의혹..결국 경찰 나섰다
'논란' 서예지, 드라마 복귀 전 광고주와 법적 소송을?
'체조요정' 손연재 결혼..상대는 9세 연상 연인
'제니랑 사귄다고?' 뷔 닮은꼴 男 모델, 루머 해명
임신 7개월 맞아? 소율, D라인 실종된 홀쭉한 배
송중기, 이혼 후 찾은 정체성? 남사친 꼭 껴안고 '뽀뽀 쪽'
칸(프랑스)=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Copyright©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