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만나 홈 3연전 싹쓸이..김원형 감독, "야수들 집중력 돋보였다" [인천 톡톡]

홍지수 입력 2022. 5. 26. 22:27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SSG 랜더스가 4연승에 성공했다.

SSG는 26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시즌 6차전에서 6-5 승리를 거뒀다.

경기 후 김원형 감독은 "오늘 팽팽한 경기 흐름이었다. 5회, 7회 실점 후 바로 다음 이닝에서 득점을 하면서 경기를 지킬수 있었다. 그 과정에서 야수들 집중력이 돋보였다"고 되돌아봤다.

김 감독은 "그리고 오늘 광현이가 승리를 가져가진 못했지만 노련한 피칭으로 6이닝 잘 던져줬다"고 칭찬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OSEN=인천, 이대선 기자] SSG 랜더스가 4연승에 성공했다.SSG는 26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시즌 6차전에서 6-5 승리를 거뒀다. 접전 끝에 상대 불펜투수들의 제구가 흔들릴 때 잘 참고 밀어내기로 다시 승기를 가져갔다.경기 종료 후 SSG 김원형 감독이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내고 있다. 2022.05.26 /sunday@osen.co.kr

[OSEN=인천, 홍지수 기자] SSG 랜더스가 4연승에 성공했다.

SSG는 26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시즌 6차전에서 6-5 승리를 거뒀다.

경기 후 김원형 감독은 “오늘 팽팽한 경기 흐름이었다. 5회, 7회 실점 후 바로 다음 이닝에서 득점을 하면서 경기를 지킬수 있었다. 그 과정에서 야수들 집중력이 돋보였다”고 되돌아봤다.

이어 김 감독은 “(한) 유섬이가 오랜만에 활발한 공격력을 보여줬고, (고) 효준이와 (서) 진용이가 2이닝을 잘 막아줬다”며 “진용이가 최근 마무리 노릇을 하면서 부담감도 있을텐데 매경기 좋은 피칭을 보여주고 있어 칭찬해주고 싶다”고 전했다.

비록 승수를 쌓지는 못했으나 선발 김광현의 호투도 잊지 않았다. 김 감독은 “그리고 오늘 광현이가 승리를 가져가진 못했지만 노련한 피칭으로 6이닝 잘 던져줬다”고 칭찬했다.

선발 등판한 김광현은 6이닝 동안 4피안타 10탈삼진 4볼넷 2실점 호투를 펼쳤다.

/knightjisu@osen.co.kr

Copyright©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