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대헌, 금메달 따고 '치킨 연금' 획득.."60세까지 1일 1닭 가능"('호적메이트')[종합]

김준석 입력 2022. 5. 24. 22:42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쇼트트랙 금메달 리스트 황대헌이 치킨 연금을 획득했다.

2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호적메이트'에서는 베이징올림픽 금메달리스트 황대헌의 치킨 연금 첫 사용기가 공개됐다.

이날 황대헌은 2022 베이징올림픽 쇼트트랙 1500m에서 당당히 금메달을 거머줬고, 윤홍근 선수단장이 금메달 공약으로 걸었던 '치킨 연금'을 받게 됐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쇼트트랙 금메달 리스트 황대헌이 치킨 연금을 획득했다.

2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호적메이트'에서는 베이징올림픽 금메달리스트 황대헌의 치킨 연금 첫 사용기가 공개됐다.

이날 황대헌은 2022 베이징올림픽 쇼트트랙 1500m에서 당당히 금메달을 거머줬고, 윤홍근 선수단장이 금메달 공약으로 걸었던 '치킨 연금'을 받게 됐다.

동생과 함께 행사장에 가던 황대헌은 "금메달과 치킨연금 중 어떤 게 좋냐"라는 물음에 "길게 봤을 때는 치킨 연금이다. 아무것도 안 해도 치킨은 먹을 수 있잖아"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행사장에서 윤홍근 단장을 만난 황대헌은 "1일 1닭이 적립도 되냐"라고 물었고, 윤홍근 단장은 "가능하다. 또 배달비도 받지 않을 거다"라고 말해 황대헌을 웃게 만들었다.

치킨집으로 이동한 황대헌은 동생에게 "다 시켜. 가게 말고 다 사줄 수 있어"라고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황대헌이 받은 치킨 연금은 하루에 치킨을 1마리씩 60세까지 먹을 수 있으며 배달비까지 지원된다. 이는 약 6억 원 상당이었다.

narusi@sportschosun.com

▶ 당신은 모르는 그 사람이 숨기고 있는 비밀

- Copyrightsⓒ 스포츠조선(http://sports.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상현, ♥메이비+삼남매와 얼마나 행복하면..이런데서 티 나네
김숙♥이대형 “결혼 날짜 9월 13일”..사회 전현무·축가 장윤정·주례 허재 '초호화' (당나귀)
'우블' 한지민 언니, 실제 다운증후군 배우 정은혜…캐리커처 작가로 활동, 영화도 개봉준비中
김승현父母 충격 실상에 '경악'…제작진 앞 폭력에 욕설까지 “너 인간도 아니야”
“공채 개그맨 출신 남편이 폭행+불륜..제발 좀 살려주세요” 절규 (애로부부)
박병은, 서예지와 당당한 불륜 발표..재계 1위 CEO 변신('이브')
'신혼' 배다해, ♥이장원과 먹는 저녁 메뉴 보니..그릇부터 정갈 "채소 폭탄"
한소희, 팔에 새겼던 타투 싹 제거..앙상하고 새하얀 팔뚝
임영웅, '존재 자체가 레전드'인 트로트 男 스타 '500만원 기부'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