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영, 힙한 애둘맘..팬티를 어디까지 끌어올린 거야?

입력 2022. 5. 17. 22:46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방송인 김나영이 힙한 노출 패션을 선보였다.

김나영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사랑"이라며 사진 여러 장을 올렸다.

사진 속 김나영은 크롭트 톱에 테니스 스커트를 매치하고 토트백을 들어 발랄한 분위기를 연출하는가 하면, 스커트 위로 팬티 라인을 드러내는 힙한 연출로도 눈길을 사로잡았다.

두 아들의 엄마인 김나영의 군살 하나 없는 납작한 배와 남다른 패션 감각을 접한 네티즌들은 "애둘맘 맞아요?" "가방 보다 몸매에 더 눈길이 가요" "다이어트 중인데 자극받고 갑니다" "허리라인 무슨 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김나영은 슬하에 두 아들을 홀로 키우고 있으며, 가수 겸 화가 마이큐와 지난해부터 공개 열애를 이어오고 있다.

[사진 = 김나영 인스타그램]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Copyright©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