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 1Q 영업이익 845억..전년比 61%↓

김하늬 기자 입력 2022. 5. 17. 19:1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국내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시장점유율 2위인 빗썸의 1분기 수익성이 전년대비 절반으로 줄었다.

17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빗썸의 1분기 영업수익(매출액)은 1247억8600만원으로 전년동기(2501억) 대비 50.1% 감소했다.

지난해 빗썸코리아 매출은 전년 대비 361% 증가한 1조108억8826만2000원,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전년 대비 427% 증가한 6728억1406만8000원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뉴스1) 안은나 기자 = 18일 서울 강남구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 고객센터 앞을 시민들이 지나가고 있다. 이날 빗썸 주주사인 비덴트의 분기보고서에 따르면 빗썸코리아의 1분기 매출은 2502억20만원으로 작년 동기대비 458% 증가했다. 2021.5.18/뉴스1

국내 가상자산(암호화폐) 거래소 시장점유율 2위인 빗썸의 1분기 수익성이 전년대비 절반으로 줄었다.

17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빗썸의 1분기 영업수익(매출액)은 1247억8600만원으로 전년동기(2501억) 대비 50.1%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845억원으로 1년 전 (2177억) 보다 61.1% 줄었다. 순이익은 92%감소한 508억원이다.

올 초부터 가상자산 시장이 위축되면서 가상자산 거래소 실적도 부진했던 것으로 풀이된다. 거래소의 영업수익 대부분은 거래수수료다.

빗썸의 평균 거래수수료는 0.25%다. 예컨대 비트코인을 1억원어치 거래하면 수수료 25만원이 빗썸코리아 몫이다.

빗썸은 지난해 역대 최고 실적을 썼다. 지난해 빗썸코리아 매출은 전년 대비 361% 증가한 1조108억8826만2000원,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전년 대비 427% 증가한 6728억1406만8000원이다.

그러나 글로벌 유동성 축소가 본격화되면서 비트코인을 포함한 가상자산 시장이 얼어붙으며 시세가 하락했다. 비트코인 신고가가 작년 11월8일 6만7566달러(약 8626만원)였던 점과 비교하면 현재 비트코인 시세는 반토막 난 3만달러 선이다. 시세 하락에 따른 코인 투자자들의 심리가 위축되면서 빗썸 실적도 영향을 받은것으로 풀이된다.

[관련기사]☞ "결혼 후회" 김승현 부모 녹화 중 몸싸움까지…손녀는 오열교제 3주만에 임신·결혼→가정폭력…쥬얼리 조민아, 남편 누구?결혼식날 파혼했던 이경진, "숨겨둔 아이 있다" 루머에 쿨 답변"고은아, 테니스 선수와 '핑크빛' 열애 중"…SNS로 드러낸 사랑길거리 만취女에 다가간 낯선 남자, 그대로 업고 모텔 갔다
김하늬 기자 honey@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