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청년들과 함께 깨끗한 제주 만들기 캠페인 진행

장병문 입력 2022. 5. 17. 10:48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광동제약이 제주도 환경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플로깅(Plogging) 캠페인을 진행한다.

광동제약은 사단법인 제주올레와 함께 제주지역 환경정화를 위한 청년 플로깅 캠페인 '주스멍, 도르멍'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26일 제주올레 홈페이지에서 참가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주스멍, 도르멍' 플로깅 캠페인은 친환경 청년 활동가 양성 프로그램으로 제주의 환경문제 개선을 위해 마련됐다"며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제주 환경정화 프로젝트 '주스멍, 도르멍'

광동제약은 제주올레와 함께 제주지역 환경정화를 위한 청년 플로깅 캠페인 '주스멍, 도르멍'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더팩트 DB

[더팩트ㅣ장병문 기자] 광동제약이 제주도 환경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플로깅(Plogging) 캠페인을 진행한다.

광동제약은 사단법인 제주올레와 함께 제주지역 환경정화를 위한 청년 플로깅 캠페인 '주스멍, 도르멍'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7일 밝혔다.

'주스멍, 도르멍'은 '주우며, 달리며'라는 뜻의 제주방언이다. 환경을 위해 걷거나 뛰는 운동을 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활동을 뜻하는 플로깅을 위트있게 담아낸 캠페인명이다.

이번 행사는 내달 3일부터 2박 3일 동안 제주도 서귀포시 일대에서 열린다. 환경정화를 위한 올레길 3개 코스(4·6·7) 플로깅 외에도 환경 전문가 강연, 업사이클링 제품 체험, 재활용 아이디어 발표 등 참가자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주스멍, 도르멍' 캠페인은 플로깅 외에도 환경 전문가 강연, 업사이클링 제품 체험, 재활용 아이디어 발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광동제약 제공

이 프로젝트는 제주도에 거주하는 만 19세~34세 청년이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오는 20일(금)까지 제주올레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26일 제주올레 홈페이지에서 참가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주스멍, 도르멍' 플로깅 캠페인은 친환경 청년 활동가 양성 프로그램으로 제주의 환경문제 개선을 위해 마련됐다"며 "관심 있는 분들의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jangbm@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저작권자 ⓒ 특종에 강한 더팩트 & tf.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타임톡beta

이 뉴스에 대해 의견을 나눠보세요.
톡방 종료까지 남았습니다.

타임톡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