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ZTE, 전면 카메라 숨긴 '액슨 40 울트라' 출시

유효정 중국 전문기자 입력 2022. 5. 16. 08:55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중국 ZTE가 화면 속에 카메라를 숨긴 스마트폰 신제품을 내놨다.

15일 중국 언론 CNMO에 따르면 ZTE가 '액슨 40 울트라(Ultra)'를 발매했다.

이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은 ZTE의 이른바 '3세대 언더디스플레이카메라(UDC) 기술'이 처음 탑재된 것으로, 전면 카메라를 디스플레이에 내장시켜 숨겼단 점이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3세대 UDC 기술 적용'

(지디넷코리아=유효정 중국 전문기자)중국 ZTE가 화면 속에 카메라를 숨긴 스마트폰 신제품을 내놨다.

15일 중국 언론 CNMO에 따르면 ZTE가 '액슨 40 울트라(Ultra)'를 발매했다. 이 제품의 가장 큰 특징은 ZTE의 이른바 '3세대 언더디스플레이카메라(UDC) 기술'이 처음 탑재된 것으로, 전면 카메라를 디스플레이에 내장시켜 숨겼단 점이다.

ZTE는 앞서 2020년 세계 첫 UDC 기술 적용 스마트폰 '액슨 20'을 발표한 바 있다. 후속 모델인 '액슨 30' 모델에도 UDC 기술을 적용했으며, 지난해 '엣지 X30' 모델은 세계 최초로 UDC 화소를 6000만 화소까지 끌어올린 바 있다.

ZTE 액슨 40 울트라 (사진=ZTE)
ZTE 액슨 40 울트라 (사진=ZTE)

이어 이번에 출시된 3세대 UDC 기술은 카메라가 내장된 구역에서도 400PPI 고밀도 해상도디스플레이를 보여준다. 분산식 투명 회로를 사용해 전면 카메라를 보이지 않게 감췄다. 이 투명 배선으로 카메라 내장 구역 엣지 부분의 회로 밀집을 없애고 더 자연스럽게 이미지를 표현할 수 있다.

동시에 UDC를 위한 칩도 업그레이드하고 전면 블루다이아몬드 픽셀 배열을 채택해 높은 픽셀 밀도를 통해 시각적으로 한 화면으로 보이는 효과를 높였다. OLED는 중국 BOE가 공급했다.

ZTE에 따르면 액슨 40 울트라 모델은 UDC를 내장하고도 6.8인치 OLED 화면이 120Hz, 10bit 색심도, 100% DCI-P3 색역, 1500니트 피크 휘도를 지원한다.

카메라 성능도 높였다. 전면 카메라는 1600만 화소이며 인공지능(AI) 딥 러닝을 사용해 노이즈를 줄이면서 조명 환경에 맞춰 실시간으로 이미지를 보정할 수 있다.

후면 카메라는 6400만 화소의 트리플 카메라이며 배터리는 5000mAh로 80W 고속 충전을 지원한다.

유효정 중국 전문기자(hjyoo@zdnet.co.kr)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