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람코, 국제유가 고공행진에 역대급 실적..순익 82% 증가

SBSBiz 입력 2022. 5. 16. 06:42 수정 2022. 5. 16. 07:30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국제유가 고공행진 속에 사우디아라비아의 국영 석유회사 아람코가 기록적인 실적을 발표했습니다.

15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아람코는 올 1분기 395억 달러(약 50조 7천억 원)의 순이익을 올렸습니다.

아민 나세르 최고경영자(CEO)는 "유가상승과 원유 증산이 순이익 증대로 이어졌다"고 설명했습니다.

시가총액은 우리 돈 3천 조원을 넘어서 올해 초까지만 해도 시총 기준 세계 최대 상장사였던 애플을 누루고 전 세계 시총 1위 기업 자리를 꿰찼습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국제유가 고공행진 속에 사우디아라비아의 국영 석유회사 아람코가 기록적인 실적을 발표했습니다. 

15일(현지시간)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아람코는 올 1분기 395억 달러(약 50조 7천억 원)의 순이익을 올렸습니다. 이는 1년 전보다 82% 급등한 수치로, 지난 2019년 기업공개(IPO) 이후 최고 성적입니다. 

아민 나세르 최고경영자(CEO)는 "유가상승과 원유 증산이 순이익 증대로 이어졌다"고 설명했습니다. 

아람코의 주가도 상장 후 최고 수준을 보이고 있습니다. 

시가총액은 우리 돈 3천 조원을 넘어서 올해 초까지만 해도 시총 기준 세계 최대 상장사였던 애플을 누루고 전 세계 시총 1위 기업 자리를 꿰찼습니다.

네이버에서 SBS Biz 뉴스 구독하기!

평소 궁금했던 브랜드의 탄생 이야기! [머니랩]

저작권자 SBS미디어넷 & SBS I&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SBS Medianet & SBS I&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