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스승의날 낮더위 주춤..대기 건조 심해

보도국 입력 2022. 5. 15. 09:59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승의날인 오늘도 눈길이 닿는 곳마다 봄기운이 가득 하겠습니다.

전국 공기질 깨끗 하겠고요.

현재, 위성영상 보시면, 남부지방으로만 구름이 다소 지나고 있습니다.

오늘도 때이른 낮더위는 쉬어가겠습니다.

오늘 아침 서울은 10.5도로 시작을 했는데요.

낮 최고 기온은 23까지 오르면서 예년 이맘때 봄날씨가 이어지겠습니다.

다만, 내륙 지역을 중심으로는 일교차가 무척이나 크니까요.

변덕스러운 기온변화에 건강 잃지 않도록 유의 하셔야겠습니다.

또, 낮동안 강한 봄볕이 내리쬐면서 자외선 지수가 높게 나타나겠습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매우높음 수준까지 오를텐데요.

외출 하실 때는 모자나 선글라스를 착용하시는게 도움이 되겠고요.

자외선 차단제도 잘 발라주시길 바랍니다.

한편, 대기도 다시 건조해지고 있습니다.

현재, 서울과 일부 경기 그리고 충청지역은 건조 주의보가 발효중인데요.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힘쓰셔야겠습니다.

당분간 뚜렷한 비소식 없이, 대체로 맑은 날들이 이어지겠고요.

내일 낮부터는 따뜻한 남서풍이 불어 오면서, 다시 날씨가 더워질 것으로 전망 됩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 드렸습니다.

(강지수 기상캐스터)

#휴일날씨 #일교차 #자외선 #건조특보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네이버에서 연합뉴스TV를 구독하세요
연합뉴스TV 생방송 만나보기
균형있는 뉴스, 연합뉴스TV 앱 다운받기

Copyright ©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