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택시 심야 할증 '밤 10시부터' 연장 검토

허경진 기자 입력 2022. 4. 26. 17:02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 강남역 인근에서 시민들이 택시를 잡기 위해 서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서울시가 택시 요금 심야 할증 시간대를 밤 10시로 2시간 앞당기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현재 밤 12시부터 새벽 4시까지 적용되는 택시 요금 심야 할증 시간대를 밤 10시부터로 2시간 연장하는 방안을 내부적으로 논의 중입니다.

현재 서울 택시 기본요금은 거리 2㎞당 3800원, 심야 할증 요금은 4600원입니다.

심야 할증 시간대가 밤 10시부터로 앞당겨지면 밤 10시에서 12시 사이 택시를 타는 승객은 이전보다 훨씬 높은 요금을 지불해야 합니다.

다만 심야 할증 시간대 확대가 가능할지는 미지수입니다. 지난 2019년 택시 기본요금 인상 당시에도 심야 할증 시간대를 밤 11시로 1시간 연장하는 안이 추진됐지만 서울시의회의 반대로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시 관계자는 심야 할증 시간대 조정을 포함한 택시 요금 관련 방침은 아직 실무선에서 검토하는 단계라며 본격적인 논의는 지방선거 이후 시작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Copyright© JTBC.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