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원 측 "영화 '빙의', 제안받고 검토 중"[공식입장]

김나연 기자 입력 2022. 3. 17. 15:11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배우 강동원이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17일 강동원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스타뉴스에 "영화 '빙의'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빙의'는 아직 제작 초기 단계로, 영화사 외유내강의 새 작품이자 김성식 감독의 첫 입봉작으로 알려졌으며, 정확한 스토리는 알려지지 않았다.

한편 강동원은 송강호, 배두나, 아이유와 호흡을 맞춘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신작 '브로커' 공개를 앞두고 있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스타뉴스 김나연 기자]
배우 강동원이 9일 오후 서울 용산구 아이파크몰 CGV에서 열린 영화 '반도'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반도'는 '부산행' 이후 4년이 지나 다시 지옥으로 변한 한반도에 돌아온 사람들과 그곳에서 살고 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15일 개봉.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배우 강동원이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17일 강동원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스타뉴스에 "영화 '빙의'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다"라고 밝혔다.

'빙의'는 아직 제작 초기 단계로, 영화사 외유내강의 새 작품이자 김성식 감독의 첫 입봉작으로 알려졌으며, 정확한 스토리는 알려지지 않았다.

김성식 감독은 '부산행'의 연출부를 거쳐 '기생충'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조감독으로 활약했다.

한편 강동원은 송강호, 배두나, 아이유와 호흡을 맞춘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신작 '브로커' 공개를 앞두고 있다. '브로커'는 아이를 키울 수 없는 사람이 익명으로 아기를 두고 갈 수 있도록 마련된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50세' 심은하, 은퇴 21년만 복귀설 '워킹맘 드라마'
홍성흔 병원서 '피 철철'..♥김정임 '바늘 꽂고..'
'AOA 탈퇴' 지민, 웃어? 남사친과 '여왕벌' 근황
'홍진영 언니' 홍선영이 왜 거기서..윤석열 자택 포착
김용건, 77세에 얻은 아들..유전자 검사 후 친자 확인
'우크라이나行' 이근 대위, 전쟁 중 사망했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