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사장2' 차태현·조인성 포스터..2월 첫 방송

김현숙 인턴 입력 2022. 1. 27. 15:49
자동요약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tvN '어쩌다 사장2' 사장즈 차태현과 조인성의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2월 17일 오후 8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tvN '어쩌다 사장2'는 어쩌다 확장 이전을 하게 된 도시 남자 차태현과 조인성의 두 번째 시골슈퍼 영업일지를 담는다.

27일 공개된 포스터에는 차태현, 조인성이 시그니처 앞치마를 걸친 모습과 그 위에 "우리...괜찮을까?"라는 문구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음성재생 설정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어쩌다 사장2' 포스터. 2022.01.27.(사진=tvN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tvN '어쩌다 사장2' 사장즈 차태현과 조인성의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2월 17일 오후 8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tvN '어쩌다 사장2'는 어쩌다 확장 이전을 하게 된 도시 남자 차태현과 조인성의 두 번째 시골슈퍼 영업일지를 담는다.

27일 공개된 포스터에는 차태현, 조인성이 시그니처 앞치마를 걸친 모습과 그 위에 "우리...괜찮을까?"라는 문구가 호기심을 자극한다.

포스터만 보아도 확장 이전을 한 할인마트의 스케일과 두 사람에게 주어진 업그레이드 된 미션이 상상력을 자극한다. 넓어진 영업장과 더 많은 손님들을 맞이하며 분주해진 두 사람의 영업일지에는 어떤 감동과 재미가 담길지 기대를 더한다.

'어쩌다 사장' 시즌 1은 '없는 것 빼곤 다 있는' 시골슈퍼를 운영하며 훈훈한 동화 한 편을 만들어냈다.

슈퍼를 운영하는 과정 속에서 이웃들과 진심을 다해 교감하며 마을의 일원이 되는 따스한 과정을 담았다. 사람 냄새 나는 힐링 예능이자 꼭 챙겨보게 되는 '최애 예능'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